한국가스공사, 친환경 기업 도약 위해 수소 및 신사업 비전 선포

입력 2021. 9. 29. 19:39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경향신문]

채희봉 한국가스공사 사장이 지난 27일 대구 수성구 호텔 인터불고에서 수소사업 및 신사업 비전과 프로농구단 창단을 발표했다.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지난 27일 대구 수성구 호텔 인터불고에서 ‘KOGAS 2021:A New Era’ 행사를 열고 수소사업 및 신사업 비전과 프로농구단 창단을 전격 선포했다.

가스공사는 미래 100년을 이끄는 친환경 그린 에너지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수소 및 신사업 추진 전략을 공유하고 고객과 함께하는 B2C 기업으로 변모해 나갈 자사의 청사진을 적극 홍보하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행사에는 채희봉 가스공사 사장, 채홍호 대구시 행정부시장을 비롯한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비전 2030 선포식과 프로농구단 창단식이 연이어 진행됐다.

채희봉 사장은 이날 가스공사의 2030 비전을 어느 곳에서나(Everywhere) 친환경 에너지를 공급하며 사람 중심의 그린 라이프(Green Life)를 조성하는 기업(H₂KOGAS)이라고 선언하며 비전 2030 선포식의 문을 활짝 열었다.

가스공사는 해외 그린수소 생산·도입, 수소 생산 인프라 구축을 통한 2030년 수소 연 83만t 공급, 수소 충전소 152곳 구축, 분산형 연료전지 1GW, 탄소중립 수소 메가스테이션 플랫폼 구축, 수소 중심 제주 그린 아일랜드 사업, LNG 벙커링, 콜드체인 클러스터, GTP(Gas To Power) 등 사업별 추진 전략을 공개하고 2030년에는 기존 사업과 수소 등 신사업을 포함해 영업이익 3조원을 달성할 것을 예고했다.

ⓒ 경향신문 & 경향닷컴(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