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늬, N개 국어→팩폭 독설까지..빠져드는 현실 히어로 ('원 더 우먼')

입력 2021. 9. 29. 09:36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마이데일리 = 오윤주 기자] 배우 이하늬가 코믹-액션-미스터리를 넘나드는 '펀(fun)더풀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SBS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One the Woman)'(극본 김윤 연출 최영훈)은 비리 검사에서 하루아침에 재벌 상속녀로 인생 체인지가 된 후 빌런 재벌가에 입성한, 불량지수 100% 여검사의 '더블라이프 코믹버스터' 드라마. 지난 4회에서는 최고 시청률 18.6%를 돌파하는 거침없는 상승세로 주간 전체 미니시리즈 1위에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특히 생애 첫 1인 2역에 도전한 이하늬는 조연주, 강미나 역을 극과 극 분위기로 그려내며 몰입력을 높였을 뿐만 아니라, 능청스러운 코믹 열연과 화려한 액션으로 시청자들의 극찬을 끌어 모았던 터. 이와 관련 현실 슈퍼 히어로 조연주의 '펀(fun)더풀 매력' 세 가지가 공개됐다.

▲배짱甲 : 그 누구에게도 지지 않는 성질머리

검사 시절 조연주는 부장 검사에게 호구3으로 취급받던 지난날을 벗어나 악만 남은 쌈닭이 되어 위로 올라가기로 결심했다. 이후 자칭 '권력의 미어캣'으로 실세 라인 타기에 몰두하는 불량스러움과 누구에게도 밀리지 않는 직설 화법을 갖춘, 싸가지 성질머리의 총 집합체로 거듭났던 것. 그리고 기억 상실 후 강미나의 삶을 살게 된 조연주는 빌런 재벌가에 입성하면서, 독설을 서슴없이 쏘아대는 시댁식구들을 향해 내재되어 있던 성질머리를 화수분처럼 터트렸다. 더욱이 시어머니 서명원(나영희), 고모 강은화(황영희) 등 자신을 무시하고 끌어내리려는 사람들에 맞서 조금도 굽히지 않는 당당함으로 강렬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했다.

▲능력甲 : N개 국어부터 액션, 비상한 두뇌 장착

검사 시절 외국인 피의자의 심문을 제대로 하려면 말을 배워야 한다는 신조가 있었던 조연주는 강미나와 달리, 영어와 불어로 자신을 왕따시키는 시어머니 서명원, 시누이 한성미(송승하), 손윗동서 허재희(조연희)를 똑같이 영어와 불어로 유창하게 맞받아치면서 모두를 놀라게 했다. 더불어 베트남 가사도우미 트랑(흐엉)과 베트남어로 시댁식구들의 험담을 나누는 등 뛰어난 N개 국어 능력으로 통쾌함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조직폭력배 서평 남문파 행동대장의 외동딸로서 남다른 싸움 기술을 장착, 조폭들을 단번에 제압한 데 이어, 사법고시를 우수한 성적으로 패스했던 공부 기술을 되살려 강미나의 역사, 유민그룹 이사들의 인적 사항 등 방대한 자료를 하루 만에 외워버리는 비상한 두뇌의 '능력甲' 매력으로 시청자들에게 웃음 폭격을 날렸다.

▲멘탈甲 : 뼈 때리는 팩폭 독설 어록

필터링 없이 곧이곧대로 나오는 조연주의 팩폭 독설이 역대급 사이다를 터트리면서 시청자들을 환호케 하고 있다. 막말을 뱉어내는 시어머니를 시누이 한성혜(진서연)가 말리자 “나이 들면 뇌도 노화되니까 뭐든 바로바로 고치긴 힘드시겠죠”라고 말해 주변을 충격케 하는가 하면, 손윗동서 허재희에게는 "어머니 보고 (선우) 키우세요. 저렇게만 안하면 되겠다 그것만 롤모델로 삼아도 충분해요"라고 말해 시청자들의 속을 후련하게 했다.

또한 바람피운 남편 한성운(송원석)에게는 "저 여자(내연녀) 보다 저렇게 멀쩡한 여자를 남의 집 차고나 들락거리게 한 당신이 더 나쁜 놈이야"라고 팩폭을 날리고, "밥이나 좀 남들이랑 다 같이 한 번에 먹어. 다른 식구들 밥 먹을 때 쳐 자다가 상 다 치우면 그제야 기어 나오는 바람에 상 두 번씩 차리게 하지 말고"라고 탄산 발언을 뿜어냈던 터. 특히 막말을 퍼부어대는 유민그룹 이사들에게는 "여기 계신 분들, 본인의 능력 하나 없이 저희 아버지 강장수 회장님이 사준 집에서 살고, 아버지가 감옥에서 꺼내주고, 아버지가 회사 사장 자리 주고 한 걸로 알고 있는데, 생각 잘하세요. 기회는 한 번입니다"라는 초강격 경고로 짜릿함을 터트렸다.

한편 '원 더 우먼' 5회는 오는 10월 1일 밤 10시 방송된다.

[사진 = SBS '원 더 우먼' 제공]-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