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리산' 전지현, 첫 캐릭터 스틸 공개..카리스마 레인저 변신

안윤지 기자 입력 2021. 9. 29. 09:2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배우 전지현이 지리산 국립공원 최고의 레인저로 찾아온다.

극 중 지리산을 보호하고 조난자들을 구호하는 국립공원 레인저, 그중에서도 최고로 불리는 서이강 역으로 완벽하게 변신한 것.

한편 '지리산'은 지리산 국립공원 최고의 레인저 서이강(전지현 분)과 말 못 할 비밀을 가진 신입 레인저 강현조(주지훈 분)가 산에서 일어나는 의문의 사고를 파헤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드라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타뉴스 안윤지 기자]
/사진제공=tvN '지리산'
배우 전지현이 지리산 국립공원 최고의 레인저로 찾아온다.

29일 tvN 15주년 특별기획 '지리산'(극본 김은희, 연출 이응복, 제작 에이스토리·스튜디오드래곤·바람픽쳐스) 측은 전지현의 캐릭터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미 캐릭터와 일체화된 전지현(서이강 역)의 모습이 포착돼 가슴을 뛰게 한다. 극 중 지리산을 보호하고 조난자들을 구호하는 국립공원 레인저, 그중에서도 최고로 불리는 서이강 역으로 완벽하게 변신한 것.

지리산 봉우리 꼭대기에 오른 서이강은 망원경을 들고 주변을 수색하고 있다. 단단히 짊어진 배낭과 등산스틱, 위치추적을 위한 GPS, 무전기, 구조용 등반 하네스 등 몸 전체에 두른 각종 장비들은 언제 어떻게 벌어질지 모르는 조난 사고와 이를 막기 위해 내달릴 레인저들의 치열한 일상을 짐작케 한다.

특히 무언가 발견한 듯 무전기를 켠 서이강이 심각한 눈빛으로 돌변, 그 시선의 끝에 어떤 위험이 도사리고 있으며 과연 그가 막아낼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또 다른 사진 속에는 서이강이 캄캄한 어둠과 쏟아지는 폭우에도 불구하고 구조 활동을 강행, 오직 랜턴 불빛에 의지해 등반하는 아슬아슬한 장면은 가슴을 졸이게 만든다. 또한 조난자를 구하는 것에는 이토록 뜨거운 그녀가 산을 바라보는 시선 자체만은 시리도록 냉소적이라고 해 그 사연에도 호기심이 서리고 있다.

한편 '지리산'은 지리산 국립공원 최고의 레인저 서이강(전지현 분)과 말 못 할 비밀을 가진 신입 레인저 강현조(주지훈 분)가 산에서 일어나는 의문의 사고를 파헤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드라마다. 오는 10월 23일 첫 방송.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666만 구독자' 배우 한소영, 예비신랑 사진 공개
'홈타운' 작가의 '미투' 충격 과거..방송은 예정대로
'두꺼워진 라인' 45세 함소원, 쌍꺼풀 수술한 눈 보니..뜨헉!
차은우, 49억 펜트하우스 전액 현금으로
'이영돈과 재결합' 황정음, 충격 고백 '못 생겼던 시절'
이하이, 브라톱+가슴타투..지나치게 과감한 패션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Copyright©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