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2이닝 연속 무실점 행진 [류현진 LIVE]

손찬익 입력 2021. 9. 29. 08:48 수정 2021. 9. 29. 08:5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2이닝 연속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류현진은 29일(이하 한국시간) 캐나다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뉴욕 양키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류현진은 1회 르메휴를 내야 땅볼로 유도한 뒤 리조의 중전 안타, 저지의 우전 안타로 1사 2,3루 위기에 놓였다.

류현진은 스탠튼을 루킹 삼진으로 잡아내고 갈로를 3루수 플라이로 유도하며 한숨을 돌렸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손찬익 기자]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2이닝 연속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류현진은 29일(이하 한국시간) 캐나다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뉴욕 양키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토론토는 조지 스프링어-마커스 세미엔-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보 비셋-테오스카 에르난데스-루어데스 구리엘-코리 디커슨-산티아고 에스피날-대니 잰슨으로 타순을 짰다. 

양키스는 디제이 르메휴-앤소니 리조-애런 저지-지안카를로 스탠튼-조이 갈로-글레이버 토레스-게리 산체스-브렛 가드너-지오바니 어셸라로 선발 라인업을 구성했다. 

류현진은 1회 르메휴를 내야 땅볼로 유도한 뒤 리조의 중전 안타, 저지의 우전 안타로 1사 2,3루 위기에 놓였다. 류현진은 스탠튼을 루킹 삼진으로 잡아내고 갈로를 3루수 플라이로 유도하며 한숨을 돌렸다. 

토론토는 1회말 공격 때 스프링어의 볼넷과 2루 도루로 2사 2루 득점 기회를 잡았고 비셋의 좌중간 안타로 1점을 먼저 얻었다. 

2회 선두 타자 토레스와 풀카운트 끝에 우익수 뜬공으로 첫 번째 아웃 카운트를 잡아낸 류현진. 산체스에게 좌중간 안타를 내줬다. 가드너와 어셸라를 각각 2루 땅볼, 삼진 아웃 처리했다. /what@osen.co.kr

Copyright©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