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게임, '진열혈강호' 태국 정식 서비스 시작

이원희 입력 2021. 9. 28. 13:01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엠게임(대표 권이형)은 자사가 개발한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진열혈강호'의 태국 내 정식 서비스가 28일 시작된다고 밝혔다.

'진열혈강호'는 엠게임 대표 PC MMORPG '열혈강호 온라인'의 그래픽과 게임성을 계승, 진화시킨 모바일게임으로 귀여운 5등신 캐릭터와 화사한 배경, 화려하고 아름다운 무공과 짜릿한 타격감이 특징이다.

현지 퍼블리셔는 동남아시아 대표 게임회사 아시아소프트가 맡았다. 원작 온라인게임 '열혈강호 온라인'의 태국, 베트남 서비스를 성공적으로 운영해 온 퍼블리싱 경험을 바탕으로 기존 이용자는 물론 신규 게이머들에게도 인기를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양사는 최적화된 게임 서비스 제공과 초반 이슈 몰이를 위해 다방면으로 협력하고 있다. 태국 현지 이용자를 위해 태국어 및 영어를 모두 지원하며, 오프라인 광고와 온라인 광고 등을 통해 본격적인 홍보에 나서고 있다.

엠게임 사업전략실 이명근 실장은 "태국에서 15년간 서비스됐던 온라인게임 '열혈강호 온라인'의 IP 파워와 현지 퍼블리셔의 공격적인 마케팅이 더해져 '진열혈강호'의 흥행이 기대된다"며, "태국에서 국민 게임이 될 수 있도록 정식 서비스를 통해 안정적인 서비스와 풍부한 이벤트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엠게임은 '진열혈강호' 태국 서비스를 시작으로 내년 초 베트남 지역 출시를 빠르게 진행할 예정이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데일리e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