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국민지원금 100% 지급 안한다.."소상공인 지원이 효과적"

이은파 입력 2021. 9. 28. 12:18 수정 2021. 9. 28. 15:5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충남 당진시가 28일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을 전 시민에게 지급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공식적으로 밝혔다.

충남 15개 시·군 중 국민지원금 100% 지급 불가 입장을 밝힌 곳은 당진시가 유일하다.

김 시장은 당진시가 국민지원금 100% 지급을 하지 않으면 도가 당진시민에게 25만원 중 절반인 12만5천원을 주겠다는 방침에 대해 "다른 예산으로 전용할 수 있는지 도와 협의하고 있다"며 "전용이 어려우면 도가 (당진시를 거치지 않고) 직접 줘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충남 15개 시·군 중 유일..김홍장 시장, 공식 기자회견
기자간담회 하는 김홍장 당진시장 (당진=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김홍장 충남 당진시장이 28일 시청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전 시민 지급 불가 입장을 밝히고 있다.

(당진=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충남 당진시가 28일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을 전 시민에게 지급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공식적으로 밝혔다.

충남 15개 시·군 중 국민지원금 100% 지급 불가 입장을 밝힌 곳은 당진시가 유일하다.

충남도는 정부가 정한 국민지원금 지급 기준(88%)에 해당하지 않는 도민에게도 1인당 25만원씩(도와 시·군이 절반 분담) 지급하겠다고 전날 밝힌 바 있다.

김홍장 당진시장은 이날 시청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도와 14개 시·군의 미지급 대상 12%에 대한 추가 지급 결정은 정부가 오랜 시간 당정협의를 거쳐 결정한 정책을 지방정부가 뒤집는 것으로, 정부 정책의 신뢰도를 떨어뜨리고 지역 간 갈등을 불러올 것"이라고 밝혔다.

김 시장은 이어 "대한민국 곳곳의 살림살이가 여의치 않은 상황"이라며 " 중앙과 지방정부는 한정된 재원을 효율적으로 활용해 최대의 효과를 이끌어 내는 것이 국가와 지역의 지속 가능한 발전과 미래세대를 위한 올바른 행정"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지급 대상에서 제외된) 12%의 시민에게 지급하는 국민지원금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소상공인에게 주는 것이 효과적이라고 판단한다"며 "시는 소상공인 특례보조금 활성화에 중점을 두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번 결정을 정치적으로 한 게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 "전혀 그렇지 않다"고 일축한 뒤 "어려움을 겪는 사람에게 더 많은 지원을 해야 한다는 게 평소 소신"이라고 설명했다.

김 시장은 당진시가 국민지원금 100% 지급을 하지 않으면 도가 당진시민에게 25만원 중 절반인 12만5천원을 주겠다는 방침에 대해 "다른 예산으로 전용할 수 있는지 도와 협의하고 있다"며 "전용이 어려우면 도가 (당진시를 거치지 않고) 직접 줘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sw21@yna.co.kr

☞ 중고로 산 김치냉장고 속 1억1천만원 주인 찾았다
☞ 앤젤리나 졸리, 15세 연하 팝스타와 또 식사…열애중?
☞ 장제원, 윤석열 캠프 상황실장 사퇴…"가정은 쑥대밭이…"
☞ 뇌출혈로 쓰러진 50대 기자, 3명에게 장기 기증하고 하늘로
☞ 오늘 아침 스타벅스 앞 긴 줄은 무료로 증정한 '이것' 때문
☞ '대마초 흡입' 래퍼 킬라그램 집행유예…미국으로 추방되나
☞ 인천대교서 사고낸 뒤 차량 세우고 추락한 50대 사망
☞ 아프간 난민 보호시설서 한 달간 2천명 임신?…사실은
☞ 배우 박중훈, '화천대유' 거액 투자 의혹…소속사 "개인적인 일"
☞ 채림, '내가 키운다'서 아들과의 일상 공개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