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가 학생 독서활동 분석해 도서 추천하는 '책열매' 서비스 개통

이도연 입력 2021. 9. 28. 12:0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교육부와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학생의 독서 활동 이력을 인공지능(AI)으로 분석해 도서를 추천하는 '책열매' 서비스를 개통한다고 28일 밝혔다.

책열매는 구독 서비스에서 이용되는 AI 추천 알고리즘을 활용해 초등학교 3∼6학년 학생과 교사의 '한 학기 한 권 읽기' 독서 단원을 지원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책열매' 서비스 [교육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교육부와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학생의 독서 활동 이력을 인공지능(AI)으로 분석해 도서를 추천하는 '책열매' 서비스를 개통한다고 28일 밝혔다.

책열매는 구독 서비스에서 이용되는 AI 추천 알고리즘을 활용해 초등학교 3∼6학년 학생과 교사의 '한 학기 한 권 읽기' 독서 단원을 지원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학생의 어휘 수준을 진단해 맞춤형 학습을 제공하며 독서 경험을 공유할 수 있는 실시간 독서 활동 기능과 독서 이력과 어휘 학습을 점검할 수 있는 활동 이력 관리 기능을 갖췄다.

도서 700권에 대한 독서 수업 자료가 제공되며 교사가 직접 자료를 탑재하고 수정할 수 있는 온라인 소통 공간도 있다.

책열매는 지난 6개월 동안 연구학교 세 곳에서 시범 운영되며 독서 활동과 어휘 학습 자료를 수집하고 현장 적합성을 높였다고 교육부는 설명했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학생이 스스로 독서를 하며 성장할 수 있도록 책열매를 시작으로 미래 교육에 걸맞은 독서 교육 환경을 만들기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dylee@yna.co.kr

☞ 앤젤리나 졸리, 15세 연하 팝스타와 또 식사…열애중?
☞ 장제원, 윤석열 캠프 상황실장 사퇴…"가정은 쑥대밭이…"
☞ 세계선수권 중계 중 안산 7점 쏘자 "최악, 이게뭐냐"…KBSN 결국
☞ 뇌출혈로 쓰러진 50대 기자, 3명에게 장기 기증하고 하늘로
☞ 샌들 밑창에 블루투스 이어폰…교사 임용시험서 커닝 무더기 적발
☞ 오늘 아침 스타벅스 앞 긴 줄은 무료로 증정한 '이것' 때문
☞ 배달 기사가 "어 결제 안됐네"하며 시간 끌더니 한 일
☞ 아프간 난민 보호시설서 한 달간 2천명 임신?
☞ 10개월 아기까지 온몸에 '은색 칠'…'실버맨'이 늘어나는 이유
☞ 배우 박중훈, '화천대유' 거액 투자 의혹…소속사 "개인적인 일"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