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GE헬스케어와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협력

변휘 기자 입력 2021. 9. 28. 11:0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SK텔레콤은 GE헬스케어 코리아와 국내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MOU에 따라 양사는 SK텔레콤의 5G MEC 기반 클라우드 인프라와 GE의 헬스케어 솔루션을 결합해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 공략에 나선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강호준 GE 헬스케어 코리아 상무(왼쪽)와 최판철 SKT 클라우드사업담당이 국내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는 모습. /사진제공=SK텔레콤

SK텔레콤은 GE헬스케어 코리아와 국내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MOU에 따라 양사는 SK텔레콤의 5G MEC 기반 클라우드 인프라와 GE의 헬스케어 솔루션을 결합해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 공략에 나선다. GE헬스케어는 헬스케어 산업 부문에서 100년 이상의 사업 경험과 약 5만명의 헬스케어 전문 인력을 보유한 글로벌 기업이다.

SK텔레콤은 의료기관에서 발생하는 대용량 환자 의료 데이터를 원활하게 처리할 수 있는 5G MEC 기반 초저지연 네트워크와 다양한 의료 환경에 적합한 클라우드 인프라 및 운영 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GE헬스케어 코리아는 감염·중증·응급환자 데이터 통합 원격 모니터링 솔루션 '뮤럴'을 비롯해 AI 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 공급과 기술 지원을 맡는다.

양사는 또 의료 데이터 디지털 전환 시장의 공동 진출과 함께 정부 주관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참여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강호준 GE헬스케어 코리아 상무는 "GE의 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과 SK텔레콤 클라우드 인프라의 시너지로 환자들을 위한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최판철 SK텔레콤 클라우드사업담당은 "이번 사업 협력으로 SKT가 보유한 ICT 역량과 GE 헬스케어의 의료 분야 전문 역량이 결합해 국내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에 혁신적인 변화를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150억 공방' 영탁, 예천양조 겨냥 글 돌연 삭제…무슨 일?이영지, 고백했다 차인 래퍼 래원과 '간떨어지는 동거'"선생님 XX 넣어도 돼요?"…초6 남학생이 성희롱 메시지커피 쏟아 세탁비 준다니…"1주 입고 환불할 옷이다...옷값 달라"클럽 죽순이 2명, 부잣집 형제들과 결혼…빌딩 꿰찬 사연
변휘 기자 hynews@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