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X Japan, 테마 ETF 3종 동경거래소 신규 상장

김경아 입력 2021. 9. 28. 09:4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일본 합작법인 'Global X Japan(글로벌엑스 재팬)'이 테마 ETF 3종목을 28일 도쿄거래소에 신규 상장한다고 밝혔다.

또 "일본 다이와자산운용은 Global X Japan 테마형 ETF를 활용한 EMP펀드 출시도 계획하고 있다"고 전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日최초 반도체, 레저·엔터테인먼트, 메탈 테마 ETF 선뵈

[파이낸셜뉴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일본 합작법인 ‘Global X Japan(글로벌엑스 재팬)’이 테마 ETF 3종목을 28일 도쿄거래소에 신규 상장한다고 밝혔다. 신규 ETF는 ‘Global X Japan Semiconductor ETF’, ‘Global X Japan Leisure & Entertainment ETF’, ‘Global X Japan Metal Business ETF’다. 미래에셋운용에 따르면 해당 테마 ETF 상장은 처음이다.

‘Global X Japan Semiconductor ETF’는 반도체 제조장비 분야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보유한 일본 반도체 산업에 투자한다. 일본은 반도체 제조 장비 분야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최근 일본 정부가 반도체 산업에 대한 지원 정책을 발표해, 향후 관련 산업 성장이 예상된다. ETF는 반도체 관련 산업을 Semiconductor Manufacturing, Packaging, Testing, Equipment and Materials 네 가지 서브테마로 나눠 반도체 산업 밸류체인 전체에 투자한다. 추종지수는 ‘FactSet Japan Semiconductor Index’다.

‘Global X Japan Leisure & Entertainment ETF(2645 JP)’는 구조적 성장이 기대되는 일본 레저, 엔터테인먼트 산업에 투자한다. 일본은 최근 백신접종 증가에 따라 코로나19 진정이 예상돼, 경기회복 기대감으로 소비심리가 개선되고, 레저 및 엔터테인먼트 관련 소비가 증가하고 있다. ETF는 레저 및 엔터테인먼트 관련 5개 서브테마로 포트폴리오를 구성했다. 서브테마 중에는 가상현실 및 메타버스 관련 소프트웨어/하드웨어도 포함됐다. 추종지수는 ‘Solactive(솔랙티브) Japan Leisure & Entertainment Index’다.

‘Global X Japan Metal Business ETF’는 일본 신경제로 대변되는 비철금속 산업에 투자한다. 전세계적으로 탄소 중립과 기후변화 대응 흐름 속에 전기자동차, 신재생에너지, 스마트그리드 등 새로운 산업이 성장하고 있으며, 이러한 신경제와 연관된 비철금속에 대한 수요 또한 증가하고 있다. ETF는 금속산업 밸류체인과 연관된 4개 서브테마(Metal Mining, Product Producers, Trading, Related Services)를선정해 투자함으로써 금속 산업 밸류체인 전반에 투자한다. 추종지수는 ‘FactSet Japan Metal Business Index’다.

윤주영 Global X Japan CIO 전무는 “일본 주식시장은 30년만에 사상 최고치를 보이고 있으나 상대적으로 저평가 되어 있다“면서 ”Global X Japan은 대표지수 중심의 일본 ETF 시장에 새로운 투자 패러다임을 제공하기 위해 차별화된 혁신성장 테마 ETF를 선보이려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일본 다이와자산운용은 Global X Japan 테마형 ETF를 활용한 EMP펀드 출시도 계획하고 있다”고 전했다.
#ETF #미래에셋 #Global X Japan

Copyright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