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 취약계층에 도시락·농산물 나눔 행사

입력 2021. 9. 27. 20:5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한국수출입은행

[경향신문]

한국수출입은행(이하 수은)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지난 15일 서울 영등포구 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도시락과 농산물 등을 제공하는 나눔 행사를(사진) 펼쳤다. 수은은 이날 사회복지공동모금회(사랑의열매)를 통해 영등포구에 거주하는 독거노인 170여명 등 총 270가구에 송편 등이 담긴 도시락과 밀키트를 전달했다.

이번 후원은 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수은 대신 신길종합사회복지관이 나서 해당 가구 문 앞에 배달한 후 전화로 연락해 수령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수은은 한가위 명절을 앞두고 생산 농가와 취약계층 모두 만족하는 프로그램도 펼쳤다.

수은은 영등포사랑나눔푸드뱅크마켓에 농산물 구입비용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판로 확보가 어려운 과일 등 농산물을 확보해 영등포구 내 취약계층에게 무료로 제공했다.

푸드뱅크마켓은 개인이나 단체로부터 식생활용품을 기부받아 저소득가구에 필요한 물품을 나눠주는 일종의 무상 이용 슈퍼마켓이다. 수은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우려 때문에 직접 대면하는 봉사활동을 하는 게 쉽지 않아 이번 명절엔 복지기관을 통한 간접적인 방식으로 나눔 행사를 실시했다”면서 “이번 한가위 명절을 맞아 수은의 작은 선물이 사회복지 사각지대에 계신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위안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경향신문 & 경향닷컴(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