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호남서도 과반 승리.. 대세론 굳혔다

이동수 입력 2021. 9. 26. 21:0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경선 후보가 '호남대첩'에서 최종 승리를 거두며 대세론을 굳혔다.

이재명 후보는 전북 경선 과반 승리 소회를 묻자 "가짜뉴스, 견강부회, 적반하장으론 세상 민심을 바꿀 수 없다"며 "지금까지는 제가 이 문제로 의심을 받고 정치적인 손실을 보았으나 이것이 토건 비리 세력과 국민의힘 간의 커넥션이라는 사실이 드러나고 있다"고 답했다.

당 안팎에선 이재명 후보의 호남 승리로 사실상 경선 흐름이 이재명 후보에 넘어왔다는 평가가 나온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與 경선 누적 득표율 53.01% '1위'
김두관, 후보직 사퇴.. '명' 지지선언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26일 전북 완주군 우석대학교 체육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전북 합동연설회에서 환호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경선 후보가 ‘호남대첩’에서 최종 승리를 거두며 대세론을 굳혔다. 성남 대장동 개발사업 의혹으로 집중포화를 받았지만, ‘과반 압승’ 기조는 꺾이지 않았다. 김두관 후보는 후보직 사퇴와 함께 이재명 후보 지지를 선언해, 민주당 경선판의 ‘어후명’(어차피 후보는 이재명) 분위기는 더욱 짙어졌다.

26일 전북 완주 우석대학교에서 열린 전북 순회경선에서 이재명 후보는 전체 전북 투표자 4만838명 중 2만2276명의 지지를 얻어 54.55%의 득표율을 기록했다. 전날 치러진 전남·광주 경선에선 46.9%를 차지해 이낙연 후보(4.71%)에 112표 뒤처진 2위를 차지했지만, 전북에선 이낙연 후보(1만5715표)보다 6561표 앞서면서 호남에서만 총 6439표를 앞서나갔다. 이재명 캠프 선임대변인 홍정민 의원은 경선 직후 “민주당의 근간인 호남 전체 득표율이 50.1%로 과반을 이룬 것이라 더욱 값진 결과”라고 평가했다.

이재명 후보의 누적 득표율도 상승했다. 전날 전남·광주 경선까지 52.9%(31만9582표)였지만, 이날 0.2%포인트 오른 53.01%(34만1858표)를 기록했다. 이낙연 후보의 누적 득표는 22만2353표(34.48%)로, 이재명 후보와의 전체 표차는 11만9505표로 벌어졌다.

이재명 후보는 경선이 끝난 뒤 “기대 이상으로 많이 승리했다”며 대장동 의혹에 대한 자신감을 보였다.

이재명 후보는 전북 경선 과반 승리 소회를 묻자 “가짜뉴스, 견강부회, 적반하장으론 세상 민심을 바꿀 수 없다”며 “지금까지는 제가 이 문제로 의심을 받고 정치적인 손실을 보았으나 이것이 토건 비리 세력과 국민의힘 간의 커넥션이라는 사실이 드러나고 있다”고 답했다.

26일 전북 완주군 우석대학교 체육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전북 합동연설회 후 이재명 후보와 이낙연,후보가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당 안팎에선 이재명 후보의 호남 승리로 사실상 경선 흐름이 이재명 후보에 넘어왔다는 평가가 나온다. 전날 이낙연 후보는 ‘안방’ 효과로 지역 순회경선 첫 승리를 거둔 뒤 “더 큰 희망의 불씨를 발견했다”며 대역전극을 예고했지만, 이날 패배 직후 “변함없이 희망을 지니고 노력하겠다”며 ‘톤 다운’된 기대를 내비쳤다.

한편 김두관 후보는 이날 경선 발표 직후 후보직 사퇴를 선언하며 이재명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김 의원은 기자들과 만나 “우리는 원팀으로 단결해 4기 민주 정부를 세워야 한다”며 “대한민국에 산적한 개혁과제를 가장 잘 수행할 적임자는 이재명 후보”라고 말했다.

완주=이동수 기자 ds@segye.com

Copyright© 세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