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승호-구스타보 연속골' 전북, 10명이 싸워 인천에 2-0 완승-3연승 [오!쎈 현장]

우충원 입력 2021. 9. 25. 20:5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10명이 싸운 전북 현대가 인천에 완승을 거두며 3연승에 성공했다.

전북 현대 25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 1 2021 31라운드 인천 유나이티드와 경기서 2-0으로 승리했다.

전북은 후반 14분 인천의 공격을 막아낸 뒤 이어진 역습서 최철순이 문전으로 올린 크로스를 일류첸코가 헤더 슡이으로 연결했지만 인천 골키퍼 선방에 막혔다.

구스타보는 상대 수비 2명을 따돌린 뒤 기습적인 오른발 슈팅으로 득점, 전북이 후반 31분 2-0으로 달아났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OSEN=전주, 우충원 기자] 10명이 싸운 전북 현대가 인천에 완승을 거두며 3연승에 성공했다. 

전북 현대 25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 1 2021 31라운드 인천 유나이티드와 경기서 2-0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전북은 3연승에 성공하며 17승 9무 5패 승점 60점으로 치열한 선두 경쟁을 이어갔다. 반면 인천은 승점 추가에 실패했다.  

전북은 4-1-4-1 전술로 경기에 임했다. 일류첸코가 원톱 공격수로 배치됐고 송민규-김승대-김보경-문선민이 2선에 자리했다. 백승호가 수비형 미드필더로 중원에 배치됐고 김진수-김민혁-홍정호-최철순으로 포백 수비진이 구성됐다. 골키퍼는 송범근. 

인천은 3-5-2 전술로 전북에 맞섰다. 무고사와 아길라르가 전방에 자리했고 박창환-김준범-구본철이 역삼각형 형태로 중원에 배치됐다. 강윤구와 오재석이 측면에 위치했고 스리백 수비진은 델브리지-강민수-오반석으로 구성됐다. 골키퍼는 이태희. 

수비적인 전술로 경기에 나선 인천이 거친 플레이를 펼치는 동안 전북은 적극적인 공격을 펼쳤다. 전북은 밀집된 인천 수비를 뚫기 위해 부지런히 움직였다. 전북도 강한 전방압박을 통해 인천의 전진을 막아냈다. 전북은 전반 26분 김보경이 기습적인 중거리 슈팅으로 인천수비를 괴롭혔다. 또 김진수의 크로스에 이어 일류첸코가 헤더 슈팅으로 적극적인 공격을 펼쳤다. 

인천은 전반 28분 김도혁과 송시우를 투입하며 분위기 반전을 노렸다. 끊임없이 공격을 펼치던 전북이 선제골을 터트렸다. 파울로 얻은 프리킥 기회서 백승호는 아크 정면에서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득점, 전북이 전반 38분 1-0으로 앞섰다. 전북은 전반 42분 김보경의 날카로운 슈팅으로 코너킥을 얻어냈다. 또 이어진 코너킥서 김민혁과 문선민이 연달아 슈팅을 시도했지만 인천 수비가 가까스로 걷어냈다. 

전북은 후반 시작과 함께 김보경이 상대 볼을 빼앗은 뒤 전북의 역습을 이끌었다. 전북은 후반 14분 인천의 공격을 막아낸 뒤 이어진 역습서 최철순이 문전으로 올린 크로스를 일류첸코가 헤더 슡이으로 연결했지만 인천 골키퍼 선방에 막혔다. 이미 옐로카드가 있던 일류첸코는 경고 누적으로 퇴장 당했다. 슈팅을 시도할 때 발이 높았다는 이유 때문이었다. 

전북은 후반 19분 김승대와 김보경을 빼고 구스타보와 이유현을 투입했다. 인천은 공격강화를 위해 후반 20분 네게바와 김현을 내보냈다. 인천은 아길라르가 기습적인 중거리 슈팅으로 시도했지만 전북 골키퍼 송범근 선방에 막혔다. 

경기 분위기가 갑작스럽게 바뀌었다. 인천이 공격을 펼치며 만회골을 터트리기 위해 움직였다. 하지만 전북이 추가골을 터트렸다. 최철순이 후방에서 길게 걷어낸 볼을 이어받은 송민규가 중원에서 구스타보에게 연결했다. 구스타보는 상대 수비 2명을 따돌린 뒤 기습적인 오른발 슈팅으로 득점, 전북이 후반 31분 2-0으로 달아났다. 

결국 전북은 인천의 파상공세를 잘 막아냈다. 또 한교원을 투입, 공격을 펼쳤고 클린시트 승리로 경기를 마무리 했다.  /10bird@osen.co.kr

[사진] 전북 제공.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