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코어북] '백승호 프리킥 골+구스타보 쐐기' 전북, 인천 2-0 제압..선두와 1점 차 유지

반진혁 기자 입력 2021. 9. 25. 20:5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전북 현대가 인천 유나이티드를 꺾고 선두 추격을 이어갔다.

전북은 25일 오후 7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진 인천과의 하나원큐 K리그1 2021 32라운드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전북은 4-1-4-1 전술을 가동했다.

수적 열세에도 전북은 추가골로 격차를 벌렸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STN스포츠(전주) = 반진혁 기자]

전북 현대가 인천 유나이티드를 꺾고 선두 추격을 이어갔다.

전북은 25일 오후 7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진 인천과의 하나원큐 K리그1 2021 32라운드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이날 결과로 선두 울산 현대와의 격차 1점을 유지했다.

전북은 4-1-4-1 전술을 가동했다. 일류첸코가 최전방에 위치했고 송민규, 김승대, 김보경, 문선민이 2선 라인을 구성했다. 백승호가 허리에서 공수를 조율했고 포백은 김진수, 김민혁, 홍정호, 최철순이 구축했다. 골문은 송범근이 지켰다.

인천은 3-5-2 포메이션을 꺼냈다. 무고사와 아길라르가 투톱을 구성했고 강윤구, 박창환, 김준범, 구본철, 오재석이 뒤를 받쳤다. 수비는 델브리지, 강민수, 오반석이 이뤘고 골키퍼 장갑은 이태희가 꼈다.

찬스는 전북이 먼저 잡았다. 전반 3분 왼쪽 측면에서 연결된 크로스를 인천 수비수가 잘 걷어내지 못했고 일류첸코 골문이 비어있는 상황을 맞았지만, 허공으로 날리면서 아쉬움을 삼켰다. 인천은 강한 압박을 통해 맞불을 놨다. 파울을 통해 공격을 사전에 차단하는 등 거친 플레이를 선보였다.

분위기는 전북 쪽으로 흘렀다. 공격적인 운영을 통해 계속해서 인천을 골문을 두드렸다. 전반 26분 역습 상황에서 문선민의 패스를 받은 김보경이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발끝을 예열했다. 교체 카트는 인천이 먼저 사용했다. 전반 28분 구본철과 박창환을 빼고 송시우, 김도혁을 투입하면서 전술 변화를 가져갔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전북은 계속해서 공세를 이어갔다. 쉴 틈 없이 인천의 수비를 공략했고 과감하게 슈팅을 연결하면서 득점 의지를 불태웠다. 그러던 전반 38분 선제골이라는 결실을 봤다. 프리킥 상황에서 백승호의 강력한 슈팅이 그대로 득점으로 연결됐다.

분위기를 탄 전북은 고삐를 당겼다. 전반 42분 김보경, 김민혁, 문선민이 연달아 날카로운 슈팅으로 추가 득점을 노렸다. 하지만, 1-0 스코어로 전반전을 마쳤다.

골이 필요한 인천도 적극적으로 움직였다. 후반 4분 김도혁이 회심의 왼발 슈팅으로 분위기를 끌어 올렸다. 전북도 고삐를 당겼다. 측면의 문선민을 활용해 빠른 공격 전환으로 추가 득점을 노렸다.

공세를 이어가던 전북은 위기를 맞았다. 후반 15분 문전 혼전 상황에서 일류첸코가 슈팅을 하는 과정에서 발을 높게 들었고 인천의 선수의 뒷통수를 가격했는데 경고 누적으로 레드 카드를 받았고 수적 열세에 놓였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예상치 못하게 수적 열세를 맞은 전북은 교체 카드를 꺼냈다. 후반 20분 김승대와 김보경을 빼고 구스타보, 이유현을 투입하면서 전술 변화를 가져갔다. 인천은 수적 우위를 등에 업고 반격을 가했다. 후반 24분 아길라르가 회심의 슈팅으로 동점골을 노렸다.

수적 열세에도 전북은 추가골로 격차를 벌렸다. 후반 32분 송민규의 패스를 받은 구스타보가 수비수와의 몸싸움을 이겨낸 후 연결한 슈팅이 그대로 골망을 갈랐다.

인천은 저력을 발휘하면서 추격에 나섰다. 하지만, 득점은 터지지 않았고 경기는 전북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sports@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 스포츠의 모든 것 (Copyright ⓒ STN SPORT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