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집사부일체, '계곡정비'는 안나올듯..조광한 "매우 만족"

장영락 입력 2021. 9. 25. 15:4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더불어민주당)이 이재명 경기지사의 집사부일체 방송 가처분 신청 관련 만족감을 표했다.

조 시장은 2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방송 가처분 신청 결과와 관련한 내용을 전하며 문제의 계곡 정비 관련 부분은 방영되지 않는데 대해 만족한다고 밝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26일 저녁 윤석열편 이어 방영
조광한 남양주시장 신청한 가처분신청은 기각
SBS 해당 내용은 내보내지 않기로
[이데일리 장영락 기자] 조광한 남양주시장(더불어민주당)이 이재명 경기지사의 집사부일체 방송 가처분 신청 관련 만족감을 표했다.
사진=뉴스1
조 시장은 2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방송 가처분 신청 결과와 관련한 내용을 전하며 문제의 계곡 정비 관련 부분은 방영되지 않는데 대해 만족한다고 밝혔다.

조 시장은 “SBS 집사부일체 이재명 후보편에 대한 방영금지가처분 사건이 오늘 종결 됐다. 결과는 기각 결정이다. 그러나 저는 매우 만족한다. 저희가 져서 기각이 아니라 저희가 문제 삼은 부분을 방송하지 않겠다고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조 시장에 따르면 SBS는 답변서를 통해 “‘계곡하천 정비사업’과 관련해 경기도 또는 경기도지사가 독자적으로 고안 했다거나 최초로 했다거나, 신청인보다 먼저 주도적으로 실시 했다거나, 경기도나 도지사만의 치적이나 성과라는 내용을 방송하지 않겠다”고 재판부에 밝혔다.

조 시장은 “또 법정에서는 일부 편집된 영상파일을 재판부에 제출하면서, 추가 삭제나 통편집 할 수도 있다고 했다”며 “비록 기각을 받더라도 상대방의 반응과 재판부의 판단을 역사에 남기고 싶었다. 그래서 저는 지금 제 손에 쥐어진 기각결정문이 자랑스럽다”고 덧붙였다.

지난주 윤석열 국민의힘 경선 후보가 등장했던 SBS 집사부일체는 26일 방영분은 이 지사 편으로 방송한다.

장영락 (ped19@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