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산악사고 36% 가을철 발생..종합안전대책 추진

배연호 입력 2021. 9. 25. 15:2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강원도소방본부가 10월 말까지 현장 대응 시스템 강화 등 가을철 산악사고 예방을 위한 종합 안전대책을 추진한다.

대상은 도내 30개 주요 등산로 등 산악사고 빈발 지역이다.

지난해 발생한 산악사고 1천85건 중 36%인 389건이 9∼10월 2개월 간 발생했다.

윤상기 강원도소방본부장은 25일 "가을철 산악사고 안전대책을 통해 등산객 안전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등산객들도 안전한 산행을 위해 안전 수칙 준수에 온 힘을 쏟아 달라"고 당부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산악구조 [강원도소방본부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춘천=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강원도소방본부가 10월 말까지 현장 대응 시스템 강화 등 가을철 산악사고 예방을 위한 종합 안전대책을 추진한다.

대상은 도내 30개 주요 등산로 등 산악사고 빈발 지역이다.

단풍 절정기인 10월부터는 외설악, 내설악, 남설악 등 설악산 일대에 3개 조 16명의 전문 구조팀을 전진 배치한다.

등산로 주변 간이 구급함 등 안전 시설물 1천858개소에 대한 점검도 마쳤다.

지난해 발생한 산악사고 1천85건 중 36%인 389건이 9∼10월 2개월 간 발생했다.

원인별로는 실족·추락 267건(24.6%), 일반 조난 262건(24.1%), 개인 질환 90건(8.2%), 탈진 99건(9.1%), 저체온증 12건(1.1%), 기타 355건(32.7%)이다.

윤상기 강원도소방본부장은 25일 "가을철 산악사고 안전대책을 통해 등산객 안전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등산객들도 안전한 산행을 위해 안전 수칙 준수에 온 힘을 쏟아 달라"고 당부했다.

byh@yna.co.kr

☞ '스타 정치인' 형 이어 유명 앵커 동생도…성희롱 폭로
☞ 머스크, 3년 사귄 17살 연하 그라임스와 별거?
☞ 가족이라더니 토사구팽…외로움 달래주고 버려지다니
☞ "성형 실패로 은둔생활"…전설적 슈퍼모델 눈물의 호소
☞ 10㎝ 자르랬더니 10㎝ 남긴 미용실에 '3억원 배상' 명령
☞ 日마코 공주 결혼 때 왕적 이탈 정착금 지급되지 않을 듯
☞ 북한 현송월·김여정 옷차림에 담긴 '숨은 공식'
☞ 세계적 희귀종 '댕구알버섯' 남원 사과밭서 8년째 발견
☞ '성폭행' 강지환, 드라마 제작사에 패소…53억 물어낼 판
☞ 금발에 푸른 눈이라서?…'실종 백인여성 증후군'이란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