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주류 캐릭터샵 '두껍상회' 창원점 연다

최기성 입력 2021. 9. 24. 15:24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사진 제공 = 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가 어른이 문방구를 콘셉트로 삼은 '두껍상회 창원점'을 오는 25일부터 11월7일까지 운영한다.

두껍상회는 국내 주류 최초 캐릭터샵이다. 지난해 8월 서울에서 첫 오픈 이후, 부산, 대구, 광주, 전주, 인천, 강릉, 대전을 거치며 전국을 순회하고 있다.

창원 두껍상회는 핫플레이스인 가로수길(창원시 의창구)에서 매일 12시~20시까지 운영된다. 미성년자 출입은 제한된다.

두껍상회에서는 120여종의 하이트진로 굿즈를 판매한다. 주말 한정판 럭키박스, 쏘맥자격증 발급 등 이벤트도 진행한다.

창원을 지역 연고지로 하는 프로 야구단 'NC 다이노스' 한정판 두꺼비 피규어도 판매한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서울 두껍상회를 시작으로 1년여동안 9개의 도시에서 진로와 테라를 사랑하는 소비자들과 함께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가 직접 체험하고 공감할 수 있는 마케팅 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최기성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