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마스터된 20년 전 PC방 추억".. 블리자드, '디아블로2: 레저렉션' 출시

팽동현 기자 입력 2021. 9. 24. 14:3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과거 PC방을 점령했던 디아블로가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왔다.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는 '디아블로2: 레저렉션'(Diablo II: Resurrected)을 24일 글로벌 출시했다고 밝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과거 PC방을 점령했던 디아블로가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왔다. 디아블로 II 레저렉션 키 아트. /사진제공=블리자드
과거 PC방을 점령했던 디아블로가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왔다.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는 ‘디아블로2: 레저렉션’(Diablo II: Resurrected)을 24일 글로벌 출시했다고 밝혔다. 윈도PC뿐 아니라 엑스박스 원과 시리즈X·S, 플레이스테이션(PS)4·5, 닌텐도 스위치로도 새롭게 플레이할 수 있다.
이 게임은 2000년 출시돼 ‘핵 앤 슬래시’ 유형의 액션 RPG(역할수행게임) 인기를 주도했던 ‘디아블로2’와 그 확장팩 ‘파괴의 군주’를 리마스터한 작품이다. 이번 리마스터 버전은 최대 4K 해상도의 3D 그래픽과 7.1 돌비 서라운드 오디오로 재탄생했다. 총 27분 분량의 시네마틱 영상도 고해상도로 새롭게 제작됐다.
디아블로 II 레저렉션 스크린샷. /사진제공=블리자드
‘디아블로2: 레저렉션’은 20년 전 원작의 경험을 이어가는 데도 초점을 맞췄다. 아마존, 야만용사, 강령술사, 성기사, 원소술사와 확장팩의 드루이드, 암살자가 그대로 등장해 어두운 성역에서의 전투를 즐길 수 있다. 이들의 새로운 3D 그래픽과 원래의 2D 그래픽 사이를 버튼 하나로 자유롭게 오갈 수 있다. 게임을 구동하는 엔진부터 2000년 당시와 동일하다.

이와 함께 ▲금화 자동 획득 ▲보관함 크기 확대 및 공유 ▲폰트 크기 조절, 색각 보정 모드, 가독성 옵션 ▲빠른 의사소통을 위한 감정표현 메뉴 ▲모든 플랫폼에서 컨트롤러 지원 ▲컨트롤러에 지정 가능한 ‘교류’ 단축키 등을 포함한 확장된 키 설정 ▲다중 오디오 채널 음량 조절 등으로 현시대에 맞춰 접근성·편의성을 높였다.

디아블로 II 레저렉션 스크린샷. /사진제공=블리자드
‘디아블로2: 레저렉션’ 가격은 4만8000원이다. 게임 라이선스만 있으면 어떤 지원 플랫폼에서든 배틀넷을 통해 진척도를 공유하며 즐길 수 있다. 여기에 ‘디아블로3’와 그 확장팩·콘텐츠팩을 모두 담은 ‘디아블로3: 이터널 컬렉션’을 함께 제공하는 ‘디아블로 대악마 컬렉션’(Diablo Prime Evil Collection)은 7만2000원에 판매한다. 다만 이날 새벽 2시와 5시에 연이어 점검과 이에 따른 롤백이 이뤄지는 등 게임서버 운영관리에 대해선 벌써 이용자들 불만을 사기도 했다.
젠 오닐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 공동 대표는 “‘디아블로2: 레저렉션’은 블리자드 역사상 가장 큰 사랑을 받은 게임 중 하나를 새로운 플레이어들에게 선보이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개발에 참여한 모두가 플레이어들을 위해 제대로 해보자는 사명감을 품고 임했으며 그 결실에 대해 진심으로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머니S 주요뉴스]
"대놓고 자랑하기?"… 한화 치어리더, 육감적 몸매 '도발'
"역시 원조 글래머"… '52세' 김혜수, 볼륨감 좀 봐?
"명품이 수지 입다"… 수지, 깜찍한 럭셔리 겨울패션
에프엑스 루나, 힙한 섹시美! 올화이트룩… "개미허리네"
'재혼' 김구라 아내 출산… 그리, 23세 터울 동생 생겼다
'홍천기' 김유정 한복, 中 문화 표절했다고?
이지훈, 동생과 연인 의혹 불거진 이유(ft.볼뽀뽀)
소녀시대 윤아, 기찻길 걷는 러블리 소녀
정채연, 청순 미모 돋보이는 가을 여친룩
대학교수 된 장미란 근황, 홀쭉해진 모습 보니?

팽동현 기자 dhp@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머니S & money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