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전국 구름 많고 동해안에 '가을비'

고재원 기자 입력 2021. 9. 24. 12:0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주말인 25일과 26일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토요일인 25일 낮 사이에 강원 영동과 제주도, 경북과 경남 동해안에 비 소식이 있다.

기상청은 24일 동풍의 영향으로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에 이날 오전부터 25일 낮 사이에 비가 오는 곳이 있다고 밝혔다.

경남 동해안과 제주도에도 25일 새벽부터 낮 사이 비가 오는 곳이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예상 강수량은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은 5~30mm, 경남 동해안과 제주도는 5mm 내외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10도 이상 큰 일교차
24일 오전 11시 30분 기준 강원과 경상 동해안 지역으로 다가오고 있는 비 구름의 모습을 나타냈다. 기상청 홈페이지 캡쳐

주말인 25일과 26일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토요일인 25일 낮 사이에 강원 영동과 제주도, 경북과 경남 동해안에 비 소식이 있다.

기상청은 24일 동풍의 영향으로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에 이날 오전부터 25일 낮 사이에 비가 오는 곳이 있다고 밝혔다. 경남 동해안과 제주도에도 25일 새벽부터 낮 사이 비가 오는 곳이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예상 강수량은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은 5~30mm, 경남 동해안과 제주도는 5mm 내외다. 24일 오후부터 밤 사이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도 있겠다.

기온은 일요인인 26일까지 대부분 지역의 아침기온이 15도 내외, 낮 기온은 25도 내외로 예보됐다. 25일 아침 최저기온은 14~20도, 낮 최고기온은 22~27도다. 26일 아침 최저기온은 14~19도, 낮 최고기온은 22~27도가 될 전망이다. 

기상청은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도 이상으로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바란다”고 당부했다. 
 

[고재원 기자 jawon1212@donga.com]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