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럭비 국대들과 역대급 오징어 게임..승부욕↑

김소연 입력 2021. 9. 24. 10:2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놀면 뭐하니?'에서 2020 도쿄올림픽 럭비 국가대표 5인방과 '오징어 게임' 대결을 벌인다.

닉네임 공개만으로도 팽팽한 접전이 기대되는 오징어 대표 5인방과 2020 도쿄올림픽 럭비 국가대표 5인방의 '오징어 게임' 대결은 오는 25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놀면 뭐하니?'에서 2020 도쿄올림픽 럭비 국가대표 5인방과 '오징어 게임' 대결을 벌인다.

오는 25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연출 김태호 윤혜진 김윤집 왕종석 작가 최혜정)에서는 오징어 대표 5인방과 2020 도쿄올림픽 럭비 국가대표 5인방이 펼치는 ‘오징어 게임’ 현장이 공개된다.

지난 23일 여론조사 전문회사 한국 갤럽에 따르면 ‘놀면 뭐하니?’가 2021년 9월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1위에 등극했다. 특히 ‘놀면 뭐하니?+’를 통해 주말 안방을 웃음으로 접수한 유재석, 정준하, 하하, 신봉선, 미주의 팀워크가 빛을 발하고 있는 것. 이들은 회를 거듭하면서 하나의 팀을 이루며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케 하고 있다.

지난주 ‘오징어 게임’을 앞두고 몸을 푼 오징어 대표 5인방이 같은 유니폼을 맞춰 입고 진짜 한 팀이 된 모습이 눈길을 모은다. 오징어 대표 선수들은 ‘뻐드렁니’, ‘머리 굴젓’, ‘왕발이’, ‘소새끼’, ‘수수깡깡’ 등 유니폼 등판에 적힌 개성 가득한 닉네임을 자랑하며 승부욕을 끌어올렸다.

대결에 앞서 유재석이 팀의 주장을 거부(?)하며 새로운 인물을 뽑자고 의견을 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각자 추천을 통해 누구도 예상치 못한 반전의 인물이 ‘주장 완장’을 찼다고 해 과연 누구일지 관심을 모은다.

그런가 하면 ‘울상 앵커 정준하’를 잇는 제2의 ‘울상 정준하’의 모습도 포착돼 폭소를 유발한다. 이들 사이에 도대체 무슨 일이 있었을지, 정준하가 갑자기 울상이 된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또한 ‘오징어 게임’ 현장에 등장한 2020 도쿄올림픽 럭비 국가대표 5인방 한건규, 장성민, 장용흥, 정연식, 최성덕의 피지컬을 본 유재석은 “어깨가 어떻게 되신 거야..”라며 말을 잇지 못했다고.

이들은 게임에 앞서 자기소개 시간을 가졌다. ‘N잡러’ 주장 한건규, 올림픽 사상 첫 득점의 주인공인 정연식, 반전 매력의 장성민, 부를 때마다 흥이 넘치는 장용흥, 럭비계 김종국으로 불리는 막내 최성덕까지, 예상 밖의 매력을 발산했다는 전언이다.

특히 오징어 대표 5인방 못지않은 럭비 국가대표 선수들의 돌직구 같은 ‘닉밍아웃(닉네임 커밍아웃)’에 모두가 긴장을 놓지 못했다는 후문이어서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닉네임 공개만으로도 팽팽한 접전이 기대되는 오징어 대표 5인방과 2020 도쿄올림픽 럭비 국가대표 5인방의 ‘오징어 게임’ 대결은 오는 25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소연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제공| MBC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스타투데이.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