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종꿀 박사' 김대립씨, 최고농업기술명인 선정

이삭 기자 입력 2021. 9. 23. 21:48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경향신문]

충북 청주시는 ‘토종꿀 박사’ 김대립 청주시 한봉지회 회장(46·사진)이 ‘대한민국 최고농업기술명인’으로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대한민국 최고농업기술명인은 지역 농업·농촌 발전에 기여한 최고 농업기술자로, 식량작물, 채소, 과수, 화훼·특작, 축산분야에서 한 명씩 선정된다.

김씨는 무지개꿀, 벌통 자동개폐장치 등 9건의 특허를 보유 중이다. 또 청주 한봉지회 회장으로 토종벌(한봉) 보호 캠페인 등을 벌이고 있으며 최근에는 낭충봉아부패병에 강한 토종벌 증식과 복원을 위해 힘쓰고 있다.

이삭 기자 isak84@kyunghyang.com

ⓒ 경향신문 & 경향닷컴(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