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등 분위기' 수원·서울, 어느 때보다 승리 간절한 슈퍼매치

최송아 입력 2021. 9. 23. 12:0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최근 부진을 털어내고 반등 흐름을 탄 수원 삼성과 FC서울이 시즌 세 번째 '슈퍼매치'에서 격돌한다.

수원과 서울은 26일 오후 3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1 2021 32라운드에서 맞붙는다.

현재 순위는 수원이 5위(승점 39·38득점), 서울이 10위(승점 30·30득점)로 간극이 있지만, 두 팀이 처한 상황과 관계없이 슈퍼매치는 자존심이 걸린 한 판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선두 울산은 광주, 2위 전북은 인천 상대..3위 대구·4위 수원FC 맞대결
5월 29일 슈퍼매치 당시 볼 다투는 수원의 김민우와 서울의 조영욱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최근 부진을 털어내고 반등 흐름을 탄 수원 삼성과 FC서울이 시즌 세 번째 '슈퍼매치'에서 격돌한다.

수원과 서울은 26일 오후 3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1 2021 32라운드에서 맞붙는다.

현재 순위는 수원이 5위(승점 39·38득점), 서울이 10위(승점 30·30득점)로 간극이 있지만, 두 팀이 처한 상황과 관계없이 슈퍼매치는 자존심이 걸린 한 판이다.

리그에서 벌어진 역대 94차례의 맞대결에선 36승 24무 34패로 서울이 간발의 차로 앞서고, 이번 시즌에도 두 차례 만나 1승 1패로 팽팽했다.

3월 21일 서울이 2-1로 이겼고, 5월 29일엔 수원이 3-0 완승으로 설욕했다.

5월 슈퍼매치 때만 해도 리그 8경기 무패 행진을 펼치며 2위를 달리던 수원은 이후 10경기에서 3무 7패라는 부진한 성적 속에 하위권으로 추락했다.

하지만 21일 강원FC를 3-2로 제압, 4개월가량 이어진 무승 고리를 공교롭게도 슈퍼매치를 앞두고 끊어내 고무된 상황이다.

서울은 지난 슈퍼매치 당시 11위에 그쳤고, 지금도 그보다 한 계단 위인 10위에 머물러 있으나 최근 분위기는 다르다.

최하위에서 허덕이던 이달 초 물러난 박진섭 전 감독의 후임으로 안익수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뒤 3경기에서 무패(1승 2무)를 이어가며 희망을 발견했다.

두 팀에 간절하지 않은 슈퍼매치는 없었겠지만, 이제 정규 라운드가 3경기밖에 남지 않은 가운데 수원은 파이널A 사수를 위해, 서울은 강등권에서 완전히 벗어나 더 높은 위치를 향해 어느 때보다 승리가 절실하다.

수원은 한 경기를 덜 치른 포항 스틸러스(승점 39·30득점), 인천 유나이티드(승점 37) 등의 추격을 받고 있다.

서울은 네 경기를 덜 치른 최하위 강원FC(승점 27)와 승점 차가 3에 불과하며, 11위 광주FC(승점 30·29득점)엔 한 골 차로 앞서 있을 뿐이다.

박빙의 선두 다툼을 이어가는 1위 울산 현대와 2위 전북 현대는 25일 각각 광주, 인천을 상대로 승리를 노린다.

추석인 21일 나란히 승리를 챙기며 울산은 승점 58, 전북은 승점 57을 기록 중이다. 한 치 실수가 용납되지 않는 접전이다.

5월 1일 대구와 수원FC의 맞대결 모습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두 팀의 뒤를 잇는 3위 대구FC와 4위 수원FC는 25일 오후 7시 DGB대구은행파크에서 맞대결에 나선다.

대구는 승점 47, 수원FC는 승점 44로, 1·2위 못지않은 치열한 순위 경쟁을 이어가고 있다.

대구가 이기면 승점 6 차이로 달아나 3위 굳히기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고, 수원FC는 득점이 44골로 대구(36득점)에 앞서 있어 이번 맞대결을 잡으면 3위를 탈환할 수 있다.

K리그 최고의 외국인 듀오로 꼽히는 대구의 세징야와 에드가, 수원FC 라스와 무릴로의 정면 대결이 관심을 끈다.

하나원큐 K리그1 2021 32라운드 일정

▲25일(토)

포항-제주(14시·포항스틸야드)

울산-광주(16시30분·울산 문수축구경기장)

전북-인천(전주월드컵경기장)

대구-수원FC(DGB대구은행파크·이상 19시)

▲26일(일)

수원-서울(15시·수원월드컵경기장)

성남-강원(16시30분·탄천종합운동장)

songa@yna.co.kr

☞ 51세 김구라, 늦둥이 아빠 됐다…첫째와 23살 차이
☞ 20개월 영아 강간 살해범, 도주 중 심야 절도행각까지
☞ '오징어 게임' 넷플릭스서 대박 친 배경에는…
☞ 中과학자들, 박쥐에 변종 코로나바이러스 전파 계획 세우고…
☞ 우마 서먼 "나도 10대 때 낙태"…고백한 이유는
☞ 눈 부어 병원 찾은 중학생에게 화이자 백신 접종
☞ "경찰 간부가 근무시간 중 내연녀 집에" 신고…감찰 조사
☞ 살인사건 신고해놓고…노원구서 모자 숨진 채 발견
☞ 여친 다툼에 흉기 들고 끼어든 40대 결국…
☞ 무차별 흉기난동에 5명 사상 "평소 내 욕하고 다녀서"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