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 ESG 실천 '친환경 골프대회'로

김연정 입력 2021. 9. 23. 11:0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하나금융그룹은 오는 30일부터 나흘간 경기도 포천시 아도니스 컨트리클럽에서 KLPGA 정규 투어인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 대회를 연다고 23일 밝혔다.

국내 대회 최대 규모인 총 15억원의 상금이 걸린 이번 대회는 다양한 재활용 용품과 친환경 물품을 선보이고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실천을 위한 기부금 모금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친환경 골프대회로 열릴 예정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하나금융그룹은 오는 30일부터 나흘간 경기도 포천시 아도니스 컨트리클럽에서 KLPGA 정규 투어인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 대회를 연다고 23일 밝혔다.

국내 대회 최대 규모인 총 15억원의 상금이 걸린 이번 대회는 다양한 재활용 용품과 친환경 물품을 선보이고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실천을 위한 기부금 모금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친환경 골프대회로 열릴 예정이다.

마스크를 활용한 재활용 물품 제작으로 유명한 김하늘 작가와의 협업으로 공장에서 버려지는 자투리 마스크 원단, 마스크 불량품 등을 활용해 업사이클링 플라스틱 화분을 만들어 각 홀의 티마커와 대회 우승자 시상 용도로 쓴다.

선수 라운지, 미디어센터 등 대회장 곳곳에 업사이클링 플라스틱 화분을 비치하고, 포토월은 살아있는 식물을 활용한 에코월로 대체하며 대회 종료 후 에코월의 식물을 업사이클링 화분에 옮겨심어 기부한다.

광고 보드, 펜스 등 주요 장치 시설은 10월 21일부터 열리는 '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대회에서 재활용한다.

참가 선수들과 하나금융이 뜻을 같이하는 ESG 매칭 기부 이벤트도 진행한다.

참가 선수들은 상금의 총 1%를 기부하고, 하나금융이 매칭 그랜트 방식으로 같은 금액을 기부해 총 3천만원의 기부금을 조성한다. 또, 대회 기간 선수들의 버디, 이글 기록에 따라 하나금융이 기부금을 추가 적립한다. 기부금은 포천 지역 내 취약계층 독거노인과 아동들을 위해 기부한다.

한편,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해외 국적 선수들도 참가하는 첫 국제 골프 대회로, 무관중 경기로 진행된다.

yjkim84@yna.co.kr

☞ 51세 김구라, 늦둥이 아빠 됐다…첫째와 23살 차이
☞ 20개월 영아 강간 살해범, 도주 중 심야 절도행각까지
☞ 살인사건 신고해놓고…노원구서 모자 숨진 채 발견
☞ 中과학자들, 박쥐에 변종 코로나바이러스 전파 계획 세우고…
☞ "경찰 간부가 근무시간 중 내연녀 집에" 신고…감찰 조사
☞ 여친 다툼에 흉기 들고 끼어든 40대 결국…
☞ '섹스앤더시티' 게이 친구역 윌리 가슨 57세로 사망
☞ 말 타고 가축 몰이하듯… 채찍 휘두르며 난민 향해 돌진
☞ 배우 서이숙 측, 가짜 사망뉴스에 "고소 준비 중"
☞ "험담하고 다녀서" 추석날 무차별 흉기 난동에 5명 사상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