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대 아빠도 푹 빠진 '넷플릭스'..8월에만 753억원 긁었다

김수현 기자 2021. 9. 23. 10:2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지난달 국내 넷플릭스 결제 금액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23일 앱·리테일 분석서비스 와이즈앱·리테일·굿즈가 만 20세 이상 한국인이 신용카드, 체크카드로 결제한 금액을 표본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지난달 넷플릭스에서 결제된 금액은 753억원으로 역대 최대를 갱신했다.

지난달 말 공개된 'D.P', 이달 공개된 '오징어게임' 등 국내 오리지널 콘텐츠의 영향으로 이달에도 이용자 수 유입은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시청자층도 '전연령' 확대..30~50대 이용자, 작년의 '2배' 됐다
지난달 국내 넷플릭스 결제 금액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스위트홈'과 '승리호' 이후 눈에 띄는 오리지널 콘텐츠 부재로 최근 주춤하는가 싶더니 다시금 하반기 들어 국내 오리지널 콘텐츠를 대거 내놓으며 추진력을 얻는 분위기다. 오는 11월12일 디즈니플러스가 들어오면 국내 이용자 확보 경쟁은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보인다.
50대 아빠도 20대 딸도 넷플릭스 본다
/사진=와이즈앱
23일 앱·리테일 분석서비스 와이즈앱·리테일·굿즈가 만 20세 이상 한국인이 신용카드, 체크카드로 결제한 금액을 표본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지난달 넷플릭스에서 결제된 금액은 753억원으로 역대 최대를 갱신했다.

지난달 결제자수 역시 514만명으로 최대치를 기록했다. 지난해 8월과 비교해보면 1년만에 결제금액은 78%, 결제자수는 63% 증가한 수치다.

특히 20대 중심의 소비 패턴을 보이던 초반에 비해 이용자가 전연령층으로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작년 대비 30~50대 이상 소비층이 두배 가량 증가했다. 20대는 작년 대비 결제자수가 9% 증가한 반면 30대는 92%, 40대는 118%, 50대 이상은 87%가 증가했다.

지난달 이용자 연령층을 보면 20대 26.9%(139만 명), 30대 29.0%(149만 명), 40대 24.3%(125만 명), 50대 이상은 19.8%(103만 명)로, 고르게 분포했다.

지난달 말 공개된 'D.P', 이달 공개된 '오징어게임' 등 국내 오리지널 콘텐츠의 영향으로 이달에도 이용자 수 유입은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최근 '오징어게임'이 미국 넷플릭스 드라마 부문에서 한국 드라마로는 처음으로 시청 수 1위를 차지하며 호응을 끌어내고 있어 당분간 국내 OTT 시장에서 넷플릭스의 독주는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디즈니+ 오면 '넷플릭스 1강체제' 깨질까
오는 11월12일 디즈니+가 국내에 들어오면 OTT간 경쟁은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디즈니는 이날 디즈니+ 출시 2주년을 맞아 '디즈니+데이' 행사를 열고 전사적으로 모든 사업 분야에 걸쳐 글로벌 기념 이벤트를 진행한다.

디즈니+는 이날 △마블영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디즈니 액션 어드벤처 영화 '정글 크루즈' △'나홀로 집에'를 재해석한 신규 디즈니+ 오리지널 영화 '나홀로 즐거운 집에' △겨울왕국 올라프가 들려주는 오리지널 단편 시리즈 '올라프가 전해요' △'겨울왕국 열기'(Frozen Fever) △오스카 수상 단편 애니메이션 '피스트'(Feast)와 '페이퍼맨'(Paperman) △미키 마우스 단편 애니메이션 '말을 잡아라!'(Get A Horse!) 외 다수의 인기 단편작 △픽사 단편 애니메이션 '안녕 알베르토' △심슨 가족의 새로운 단편 콘텐츠 △내셔널지오그래픽의 '제프 골드블룸의 호기심세계' 시즌 2 △스타워즈 '보바 펫'의 특집 콘텐츠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 특집 콘텐츠 △마이클 키튼 주연의 오리지널 시리즈 '약물의 늪' 등을 공개한다.

그 외에도 예고편, 새로운 소식, 독점 영상, 디즈니+ 제작진과 배우들이 출연한 특별 영상 등 '디즈니+ 데이'를 맞아 다양한 콘텐츠들이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디즈니+ 월 구독료는 월 9900원이다. 9만9000원을 내면 1년간 구독이 가능하다. 넷플릭스는 프리미엄 요금제(월1만4500원)를 써야 최대 4개 기기로 동시에 스트리밍 할 수 있는 반면, 디즈니+는 기본 요금제에서도 최대 4개 기기에서 동시 스트리밍이 가능하다. 계정 프로필은 최대 7개까지 만들 수 있다.

[관련기사]☞ '나혼산' 기안84 끝까지 감싼 남궁민 재조명…박나래 질문엔 비판김구라, 재혼 1년 만에 2세…"12살 연하 재혼 아내, 추석 전 출산"'암 투병' 민지영 "입원 하루 전, 겁난다…남편은 연고도 안 사줘"박하선, 전 남자친구 언급→"♥류수영, '여사친' 없어 좋아"강간 전과자가 심리상담…전자발찌 차고 강제 입맞춤, 또 '실형'
김수현 기자 theksh01@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