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취준생 87만명 '역대 최대'

윤지원 기자 입력 2021. 9. 22. 20:44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30대, 전년 동월 대비 16.9% 늘어

[경향신문]

지난달 학원 등을 다니며 취업을 준비한 취업준비자가 관련 통계 작성 이래 가장 많았다.

22일 통계청 국가통계포털(KOSIS) 등을 보면 8월 취업준비자는 87만4000명으로 1년 전보다 5만3000명(6.4%) 증가해 2003년 이후 동월 기준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통계분류상 취업준비자는 비경제활동인구 가운데 취업 시험 준비를 위해 학원이나 기관에 다니는 등 현재 취업을 알아보고 있는 사람을 뜻한다.

연령별로는 30대 취업준비자가 17만9000명으로 1년 전(15만3000명)보다 2만6000명(16.9%)이나 늘었다. 20대는 58만9000명으로 5000명(0.9%) 증가하며 전체 연령대 가운데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한편 취업을 했다고 하더라도 추가로 일을 잡기를 원하거나 이직을 희망하는 사람은 지난 8월 전 연령대에서 129만3000명으로 집계됐다. 50대(35만2000명)가 27.2%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윤지원 기자 yjw@kyunghyang.com

Copyright© 경향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