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 게임' 美 넷플릭스 1위.. 한국 드라마 역사 썼다

이혜운 기자 입력 2021. 9. 21. 23:01 수정 2021. 9. 21. 23:43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넷플릭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이 국내 드라마 최초로 미국 넷플릭스 1위를 차지했다.

영화 ‘기생충’의 오스카 4관왕, 그룹 ‘방탄소년단’의 빌보드 1위에 이은 K문화의 위력이다.

미국 넷플릭스에 따르면, 지난 17일 공개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은 21일(현지시각) 전체 순위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오티스의 비밀 상담소’, 3위는 ‘클릭베이트’다. 지금까지 최고 순위는 지난해 공개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의 기록인 미국 3위였다.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은 더는 물러날 곳이 없는 이들이 거대한 공간에 갇혀 456억원의 상금을 차지하기 위해 목숨을 걸고 벌이는 생존 게임이다. 전 세계적으로 인기 있는 ‘데스게임’ 장르에, 한국식 신파, 넷플릭스식 화려한 볼거리가 잘 조화를 이뤘다. 미국 비평사이트인 로튼토마토 지수는 100%, IMDB도 8.2점(10점 만점)에 달한다.

영화 ‘도가니’, ‘수상한 그녀’, ‘남한산성’, ‘도굴’ 의 황동혁 감독이 연출을 맡았고, 이정재와 박해수 외에도 오영수, 위하준, 정호연, 허성태, 아누팜 트리파티, 김주령 등이 출연한다.

/넷플릭스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오징어 게임 등 어린 시절 친구들과 하던 놀이를 생존과 거액의 상금이 걸린 게임으로 재탄생시켰다. 세트장은 비현실적인 느낌이 들면서도 그 거대함으로 시청자들의 눈을 사로잡는다.

앞으로 ‘오징어 게임’이 방탄소년단을 시작으로 한 K팝, ‘기생충’의 K영화에 이어 K드라마의 시대를 여는 시발점이 될지에도 관심이 모아진다.

넷플릭스 순위 집계 사이트 플릭스 패트롤에 따르면, ‘오징어 게임’은 미국 외에도 한국을 포함해 홍콩, 쿠웨이트, 말레이시아, 모로코, 오만, 필리핀, 카타르, 사우디 아라비아, 싱가포르, 대만, 태국, 아랍 에미리트, 베트남 등의 국가에서 1위를 했다. 또한 영국, 프랑스, 독일 등에서는 2위다.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