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데믹 상황에 희망 전하는 이마에스트리, 유럽 5개국 투어

성도현 입력 2021. 9. 20. 17:2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보이스 오케스트라인 이마에스트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상황에 희망을 전하기 위해 유럽 5개국 투어에 나선다.

공연기획사 WCN은 이마에스트리가 9월 29일∼10월 9일(현지시간) 체코, 오스트리아, 슬로바키아, 헝가리, 세르비아 등 유럽 5개국에서 총 6회에 걸쳐 해외 초청 공연을 한다고 20일 밝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성도현 기자 = 보이스 오케스트라인 이마에스트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상황에 희망을 전하기 위해 유럽 5개국 투어에 나선다.

공연기획사 WCN은 이마에스트리가 9월 29일∼10월 9일(현지시간) 체코, 오스트리아, 슬로바키아, 헝가리, 세르비아 등 유럽 5개국에서 총 6회에 걸쳐 해외 초청 공연을 한다고 20일 밝혔다.

체코 프라하(9월 29일), 오스트리아 빈(2일), 헝가리 부다페스트(4일), 슬로바키아 브라티슬라바(6일), 세르비아 베오그라드(8일) 및 포자르베츠(9일) 등이다.

공연계 관계자는 "팬데믹의 장기화로 고통받는 동포들과 현지인들을 위로하고 해외의 클래식 팬들에게 희망을 전달하는 게 목표"라며 "코로나19 이후 한국 연주단체로는 첫 해외 연주"라고 설명했다.

양재무 예술감독이 이끄는 이마에스트리는 스페인 영화 '1492 콜럼버스' OST인 반젤리스의 '콘퀘스트 오브 파라다이스', 베르디 오페라 '나부코' 중 '히브리 노예들의 합창', 김동진의 '가고파', 김소월의 시를 바탕으로 한 '초혼' 등을 선보인다.

이번 투어엔 단원 110명 가운데 38명이 참여한다. 이외에 피아니스트 조한솔과 바이올리니스트 양정윤은 현지에서 합류할 예정이다.

특히 다음 달 4일 부다페스트 공연은 2019년 5월 다뉴브강에서 발생한 유람선 '허블레아니' 호(號) 사고 추모음악회로 진행된다. '슬픔에서 승리로: 산산이 부서진 이름이여'란 부제가 붙었다.

한편 남성 성악가들로만 구성된 이마에스트리는 2005년 창단 이후 12개국, 23개 도시에서 26회에 걸쳐 해외 공연을 한 바 있다.

raphael@yna.co.kr

☞ 여친과 성행위한 중학생 성폭력범 될 뻔…법원 "징계 취소"
☞ 가장 많이 압수된 짝퉁 상표는 ○○…올해 1∼7월 51억원
☞ 미 '베이비샤워'에서 선물 놓고 다투다 총격…3명 부상
☞ '국민' 아닌 외국인도 코로나 국민지원금 받는다?
☞ 장제원 아들, 무면허 운전·경찰관 폭행 혐의로 체포
☞ 중국서 또 전기자전거 폭발 추정 화재…5명 사망
☞ 람보르기니가 업무용?…법인세 탈루 통로 된 슈퍼카
☞ 가정집 냉동고서 '무게 160kg' 호랑이 사체 나와
☞ 광주 아파트서 몸 묶인 여성 시신 발견…용의자 긴급체포
☞ 北김정은 대역 의혹 제기돼…무엇이 달라졌길래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pyright© 연합뉴스. 무단전재 -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