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비티, '가스 페달' 슈트 댄스 비하인드 공개.. 공백기 아쉬움 달랜다

이혜미 입력 2021. 9. 19. 18:3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그룹 크래비티(CRAVITY)가 9인 9색 슈트핏을 선보였다.

크래비티는 지난 18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첫 정규앨범 파트 1 'THE AWAKENING: Written in the stars(디 어웨이크닝: 리튼 인 더 스타즈)'의 타이틀곡 'Gas Pedal(가스 페달)' 슈트 댄스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슈트에 이어 하네스 착장도 선보인 크래비티는 다채로운 소화력을 보여주며 또 한 번 팬들을 심쿵하게 만들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TV리포트=이혜미 기자] 그룹 크래비티(CRAVITY)가 9인 9색 슈트핏을 선보였다.

크래비티는 지난 18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첫 정규앨범 파트 1 ‘THE AWAKENING: Written in the stars(디 어웨이크닝: 리튼 인 더 스타즈)’의 타이틀곡 ‘Gas Pedal(가스 페달)’ 슈트 댄스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크래비티는 세련된 비주얼과 시크한 매력을 돋보이게 하는 블랙 앤 화이트 슈트 차림으로 ‘Gas Pedal’ 퍼포먼스를 선보여 색다른 분위기를 자아냈다.

특히 크래비티는 흠잡을 데 없는 슈트 자태를 드러내며 칼군무를 펼쳤고, 더욱 완벽한 영상을 만들기 위해 꼼꼼하게 모니터링하는 모습으로 프로페셔널한 면모까지 드러냈다.

슈트에 이어 하네스 착장도 선보인 크래비티는 다채로운 소화력을 보여주며 또 한 번 팬들을 심쿵하게 만들었다. 또한 쉬는 시간에는 서로의 사진을 찍어주거나 물병 세우기 게임을 하며 진지함과 유쾌함을 넘나드는 매력을 발산했다.

초동 판매량 10만 장 이상으로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하며 첫 정규앨범 파트 1 활동을 성황리에 마무리한 크래비티는 끊임없는 콘텐츠 공개를 이어가며 공백기 팬들의 아쉬움을 달래주고 있다.

이색적인 콘텐츠로 화수분 같은 매력을 보여주고 있는 크래비티는 계속해서 활발한 활동으로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Copyright© TV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