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 첫날 제주서 6명 '양성'..이달 확진자 160명 발생

홍수영 기자 입력 2021. 9. 19. 14:5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추석 연휴 첫날 제주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6명이 나왔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18일 하루 동안 코로나19 확진자 6명이 발생해 누적 확진자 수는 2772명으로 늘었다고 19일 밝혔다.

이달 발생한 제주 확진자 수는 총 160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 6명 중 2명은 제주 확진자의 접촉자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19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910명 증가한 28만5931명으로 나타났다. 신규 확진자 1910명(해외유입 39명 포함)의 신고 지역은 서울 732명(해외 10명), 경기 544명(해외 3명), 인천 180명(해외 3명), 대전 48명, 대구 47명, 충남 41명(해외 6명), 부산 44명(해외 2명), 강원 46명, 경북 39명(해외 2명), 충북 32명(해외 3명), 울산 30명, 광주 21명(해외 1명), 경남 21명(해외 1명), 전북 21명, 전남 11명(해외 1명), 세종 8명, 제주 6명, 검역 과정 7명이다. © News1 최수아 디자이너

(제주=뉴스1) 홍수영 기자 = 추석 연휴 첫날 제주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6명이 나왔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18일 하루 동안 코로나19 확진자 6명이 발생해 누적 확진자 수는 2772명으로 늘었다고 19일 밝혔다.

이달 발생한 제주 확진자 수는 총 160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 6명 중 2명은 제주 확진자의 접촉자다. 이들은 선행 확진자 제주 2765번의 가족이다.

3명은 타지역 확진자의 접촉자 및 입도객이다.

제주 2768번은 지난 12일 서울에서 제주로 온 후 일행이 제주 2761번의 접촉자로 분류돼 함께 검사를 받은 결과 확진됐다.

제주 2771·2772번은 지난 17일 서울 은평구 확진자의 접촉자로 분류돼 검사를 받았다.

나머지 1명은 코로나19 유증상자로 감염경로를 확인 중이다.

제주에서 격리 중인 확진자는 92명이며 도내 가용병상은 546병상이다. 자가격리자 수는 확진자의 접촉자 773명을 포함해 총 942명이다.

gwin@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타임톡beta

이 뉴스에 대해 의견을 나눠보세요.
톡방 종료까지 00:00:00 남았습니다.

타임톡 참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