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친주] 원격진료 '대장주' 텔라독, 매출 성장세.. 주가도 다시 뛸까

조승예 기자 입력 2021. 9. 19. 06:2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미국 원격진료 시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강한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김세환 KB증권 연구원은 "텔라독과 아메리칸웰의 경우 적자폭이 줄어들고 있으며 부채수준도 양호하다"면서 "연초 이후 주가가 큰 폭으로 하락하면서 밸류에이션 부담감도 낮아졌다"고 평가했다.

 미국 원격진료 시장은 텔라독이 점유율 13.5%를 차지하고 있으며 미국 내에서 5만5000명의 의사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원격관련주에 대한 관심이 급증하면서 높은 주가 변동성을 보이던 텔라독이 연초 이후 주가 조정을 겪으면서 다시 주목받고 있다./사진=텔라독
미국 원격진료 시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강한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높은 주가 변동성을 보이던 원격진료 관련주들의 펀더멘털도 조금씩 바닥 다지기에 들어갔다는 분석이다. 

지난 16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에서 텔라독은 전 거래일 대비 1.54% 오른 136.02달러에 거래를 마감했다. 텔라독은 올들어 주가가 31% 하락했다. 지난 2월 16일 308달러로 고점을 찍은 뒤 내리막길을 걷고 있다. 지난 5월 13일에는 129달러까지 빠지기도 했다. 

김세환 KB증권 연구원은 "텔라독과 아메리칸웰의 경우 적자폭이 줄어들고 있으며 부채수준도 양호하다"면서 "연초 이후 주가가 큰 폭으로 하락하면서 밸류에이션 부담감도 낮아졌다"고 평가했다. 

지난해 미국의 원격진료 시장 규모는 8억1300만달러로 2026년까지 CAGR(연평균성장률) 32% 성장이 예상된다. 맥킨지는 지난해 4월 원격 진료 이용률이 코로나19 이전 수준보다 38배 높은 수준으로 수용도가 높아지고 있다고 밝혔다. 

미국 원격진료 시장은 텔라독이 점유율 13.5%를 차지하고 있으며 미국 내에서 5만5000명의 의사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 또한 원격의료 기업 리봉고 인수를 통해 고객 풀을 확장하고 있다.

김 연구원은 "텔라독의 매출 성장은 이어지고 있으며 이익도 개선세를 보이고 있다"면서 "매출액 대비 시장가치(EV/Revenue)는 지난해 2분기부터 지속 감소세를 보이고 있는데 이는 기업가치 대비 매출이 증가하고 있는 것을 의미한다"고 분석했다.

그는 "12개월 선행 자기자본이익률은 마이너스(-)2% 수준까지 올라온 반면 연초 주가 하락으로 P/B(주가순자산비율)는 1.4배까지 하락해 밸류에이션 매력이 생겼다"고 평가했다. 

[머니S 주요뉴스]
"걸그룹인줄…" 홍현희 어떻길래
이민영, 아침부터 '고기' 흡입하는 이유?
에일리, 한 달 만에 11㎏ 감량한 비법은 'ㅇㅇㅇ'
방탄소년단 '지민'이 키스한 폰 뭐지?
"63세 맞아?" 美친 마돈나…망사 스타킹에 파격 패션
'옆구리 타투' 눈길… 티파니영, 그리스 여신이야?
"나? 모델 딸이야"… '변정수 딸' 유채원, 장난 아냐
주얼리 기죽이는 미모… 송혜교, 목걸이 얼마?
'데뷔 13주년' 아이유… 8억5000만원 상당 물품 기부
'극한데뷔 야생돌', 뻔한 오디션이 아니다?

조승예 기자 csysy24@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머니S & money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