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국민의힘 게이트"..홍준표 "특검 도입하자"

김형래 기자 입력 2021. 9. 18. 20:15 수정 2021. 9. 18. 22:0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연휴 첫날에도 '대장동 개발'을 둘러싼 정치권 공방은 계속됐습니다.

공격을 받던 이재명 경기지사가 이건 '국민의힘 게이트'라며 반격에 나섰고, 국민의힘에서는 특검을 도입하자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대장동 개발 의혹'은 '국민의힘 게이트'라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김기현 원내대표는 "대장동 개발을 기획한 당시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이 현재 이재명 캠프에서 활동 중이라고 하더라"는 발언을 그제(16일) 했습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앵커>

연휴 첫날에도 '대장동 개발'을 둘러싼 정치권 공방은 계속됐습니다. 공격을 받던 이재명 경기지사가 이건 '국민의힘 게이트'라며 반격에 나섰고, 국민의힘에서는 특검을 도입하자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김형래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민주당 호남 경선을 앞두고 광주를 찾은 이재명 경기지사. '대장동 개발 의혹'은 '국민의힘 게이트'라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개발에 참여한 화천대유와 자회사들이 4천억 원 넘는 배당금을 받은 것을 두고 논란이 거세지고 있는 가운데, "언론을 통해 공개된 주주 명단을 보니, 절반 넘는 주주들이 민간개발을 주장했던 옛 새누리당 의원 측과 연관이 있다"는 게 이 지사의 주장입니다.

[이재명/경기도지사 : 저는 이게 토건 비리 세력과 국민의힘의 부정 커넥션, 국민의힘 게이트가 땅속에 은폐돼 있다가 살아남아서 다시 새로운 얼굴로 드러냈다고 생각합니다.]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는 이 지사에 대한 야권의 공세 강화를 고리로 '안전한 후보'를 강조했습니다.

[이낙연/전 민주당 대표 : (대통령이) 될 것 같은 후보가 아니라 돼야 할 후보를 찾기 시작했습니다. 흠 없는 후보, 확장성을 가진 후보, 미래 비전을 갖춘 후보로 민심이 이동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이 지사의 역공에 국민의힘은 발끈했습니다.

홍준표 의원은 SNS에 "화천대유라는 급조된 소규모 회사가 어떻게 성남시를 등에 업고 봉이 김선달식 개발을 했는지 국민들이 경악하고 있다"며 특검 수사를 주장했습니다.

유승민 캠프는 "적반하장격 물귀신 정치"라고 이 지사를 비난했습니다.

김기현 원내대표는 "대장동 개발을 기획한 당시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이 현재 이재명 캠프에서 활동 중이라고 하더라"는 발언을 그제(16일) 했습니다.

이 지사 캠프는 가짜뉴스라며 고발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는데, 김 원내대표는 "기꺼이 고발당해 드리겠다"며, "정의로운 척 그만 하고 국정감사에 증인으로나 나오라"고 맞받았습니다.

(영상취재 : 김승태, 영상편집 : 박선수)   

김형래 기자mrae@sbs.co.kr

Copyright ©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