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식품 '빅토리아', 5개월 연속 월 1000만병 판매 기념 이벤트

이주현 기자 입력 2021. 9. 17. 10:0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웅진식품은 빅토리아 월 판매량 1000만병 돌파를 기념해 축하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빅토리아는 최근 5개월 연속으로 월 판매량 1000만병을 넘어섰다.

이벤트 게시물에 빅토리아 월 1000만병 판매 축하 댓글을 남기면 응모가 완료되며 추첨을 통해 총 20명에게 빅토리아를 증정한다.

빅토리아는 2015년 4월에 출시된 웅진식품의 탄산 스파클링 브랜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연평균 100% 높은 매출 성장세, 누적 2억7000만병 판매 돌파
(웅진식품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이주현 기자 = 웅진식품은 빅토리아 월 판매량 1000만병 돌파를 기념해 축하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빅토리아는 최근 5개월 연속으로 월 판매량 1000만병을 넘어섰다. 빅토리아는 연평균 100% 수준의 높은 매출 성장세를 이어가는 등 단기간에 입지를 굳건히 다지며 탄산수 시장을 이끌어가고 있다. 현재까지 2억7000만병 누적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다.

웅진식품은 오는 23일까지 공식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에서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 게시물에 빅토리아 월 1000만병 판매 축하 댓글을 남기면 응모가 완료되며 추첨을 통해 총 20명에게 빅토리아를 증정한다.

빅토리아는 2015년 4월에 출시된 웅진식품의 탄산 스파클링 브랜드다. 출시 초기부터 타사 대비 대용량인 500ml 제품으로 경쟁력을 높였다. 또한 국내 스파클링 브랜드로는 가장 많은 총 16개의 플레이버를 보유하고 있어 소비자 선택권을 넓혔다.

박무룡 웅진식품 빅토리아 담당 브랜드 매니저는 "빅토리아는 올해 국내 최초로 카페인/L-카르니틴/유산균(사균) 등의 기능성 성분을 넣은 신제품 출시로 라인업을 확대하며 다양한 소비자 입맛을 충족해나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빅토리아를 사랑해주시는 모든 분들께 보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jhjh13@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