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독 면담→창원 잔류' 달라진 눈빛의 청년 에이스, 큰 깨달음 속 84일 만의 승리[창원히어로]

정현석 입력 2021. 9. 16. 22:27 수정 2021. 9. 17. 00:1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마운드 아래서 한 없는 순동이 선수가 이달 초 덕아웃을 놀라게 했다.

지긋지긋 했던 5연패를 끊고 승리를 추가한 순간.

승리 없이 마음고생을 했던 악몽 같던 84일이 특급 투수를 향한 폭풍 성장에 있어 거름이 된 시간이었다.

이 감독은 경기 후 "선발 송명기가 6이닝 동안 완벽한 투구를 해줬다. 공격적으로 투구하면서 원래 송명기의 좋았던 모습을 보여줬고, 이 공격적인 모습 덕분에 팀 동료들도 수비에 집중할 수 있었던 것 같다"며 흐뭇해 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2021 KBO리그 LG 트윈스와 NC 다이노스의 경기가 16일 창원NC파크에서 열렸다. NC 선발투수 송명기가 힘차게 공을 던지고 있다. 창원=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21.09.16/

[창원=스포츠조선 정현석 기자]NC 다이노스 청년 에이스 송명기(21).

마운드 아래서 한 없는 순동이 선수가 이달 초 덕아웃을 놀라게 했다.

3일 잠실 LG전. 5⅓이닝 98구 만에 5피안타 3볼넷 5탈삼진 2실점(1자책점)을 기록하고 6회 1사 1루에 류진욱으로 교체된 그는 아쉬운 듯 선뜻 마운드를 떠나지 못했다. 덕아웃에 들어온 그는 글러브와 모자, 로진백을 차례로 덕아웃 뒤쪽 복도에 던지며 분을 참지 못했다.

다음 등판인 10일 두산전에서는 6이닝을 소화했지만 무려 8실점을 하며 시즌 7패째. 6월24일 롯데전 6승째를 끝으로 거의 세달 동안 6경기째 승리 없이 5연패 중이었다.

답답한 시간. 출전 정지 징계를 마치고 돌아온 NC 이동욱 감독이 송명기와 면담을 가졌다. 차분히 약관의 선수와의 대화를 통해 해답을 향한 길을 열어줬다.

16일 LG전을 앞둔 이동욱 감독의 설명.

"글러브를 던진 건 불만의 표현을 했다고는 생각 안해요. 결과가 나온 과정에 대해 이야기 했죠. '투수를 왜 바꾸었을까' 하는 과정을 확인시켜주는 시간이었어요. 신민혁과 송명기 선수는 광주 원정을 데려가지 않고 여기서 혼자만의 시간을 가지도록 했습니다. 신민혁은 어제 공격적 투구로 잘 던졌는데 오늘 송명기도 지켜봐야죠."

감독과의 면담, 그리고 팀을 떠나 가진 혼자만의 시간. 효과가 있었다.

송명기는 이날 초반부터 공격적인 피칭으로 투구수를 줄이며 2대0 승리를 이끌었다.

100구 만에 6이닝을 채우며 단 2안타 2볼넷 7탈삼진 무실점 완벽투로 시즌 7승째. 지긋지긋 했던 5연패를 끊고 승리를 추가한 순간.

답은 멀리 있지 않았다. 자신의 공을 믿고 두려움 없이 공격적으로 한 타자 한 타자에게 집중한 결과였다.

49분간의 우천중단으로 5연패 탈출 확인까지 한참이 걸린 송명기는 경기 후 "팀 연승을 이어가는데 보탬이 된 것 같아서 기분이 매우 좋다"며 "오늘 경기는 맡은 임무를 끝까지 마무리 할 수 있어서 좋았고, 마음을 조금 비우고 올라갔는데 오히려 자신감 있게 던지게 된 것 같다"며 환하게 웃었다.

다이노스의 10년 미래를 책임질 젊은 영건. 승리 없이 마음고생을 했던 악몽 같던 84일이 특급 투수를 향한 폭풍 성장에 있어 거름이 된 시간이었다. 큰 깨달음 속에 마운드를 내려온 젊은 투수. 그의 뒷 모습을 흐뭇하게 바라본 건 바로 이동욱 감독이었다.

이 감독은 경기 후 "선발 송명기가 6이닝 동안 완벽한 투구를 해줬다. 공격적으로 투구하면서 원래 송명기의 좋았던 모습을 보여줬고, 이 공격적인 모습 덕분에 팀 동료들도 수비에 집중할 수 있었던 것 같다"며 흐뭇해 했다.
정현석 기자 hschung@sportschosun.com

▶재테크 잘하려면? 무료로 보는 금전 사주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수지는 역시 수지네" 갈수록 '물 오르는 미모' [화보]
‘돌싱’ 박영선, 잘 사는 줄 알았는데..“같은 아파트 아이돌에게 굴욕 당해” 안타까운 고백
김성은 “母 사별 후 3년 전 재혼...새아버지와 10번도 못 만나 어색”
'박준형♥' 김지혜, 강남 90평 아파트 살지만…아침은 먹다 남은 떡볶이
주상욱♥차예련 4살 딸, '머리→발끝' 선물도 명품 '꼬마 패셔니스타' “포스있다”
인지웅, 허이재 옹호 “배우가 성관계 요구?..촬영 중 방 잡는 경우 비일비재”
[공식]윤계상, 5살 연하 사업가와 결혼…"코로나로 인해 혼인신고 먼저"
이런 선풍기는 없었다. 선풍기인가? 에어컨인가?
'비거리' 최대! 믿고 치는'드라이버' 전세계 최저가! 10자루 한정!

Copyright© 스포츠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