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태풍 '찬투' 내일 아침 제주 근접..400mm 비바람

보도국 입력 2021. 9. 16. 20:22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현재 태풍 '찬투'는 서귀포 남남서쪽 약 200km 부근 해상을 지나고 있습니다.

느린 속도로 이동하다 조금씩 속도를 올리고 있는데요.

내일 아침 6시경 제주 남쪽 해상을 지나 내일 오후 남해상을 통과하겠습니다.

태풍이 근접하면서 태풍 특보는 점차 확대되고 있습니다.

제주 남쪽 해상과 제주 앞바다로는 태풍경보가 발효 중이고요.

앞으로 특보는 남해안과 동해상 등 더 많은 지역으로 확대되겠습니다.

제주 산간에는 시간당 20mm가 넘는 세찬 비가 내리고 있는데요.

내일까지 제주 산간으로는 400mm 이상, 그 밖의 제주로 100에서 300mm가 더 내리겠고요.

남해안 많은 곳으로도 120mm가 더 내리겠습니다.

중북부지역은 대체로 맑겠지만, 충청 이남 지방으로는 10에서 60mm의 비가 내릴 수 있겠습니다.

비뿐만 아니라 바람도 거세게 불겠습니다.

제주로는 초속 40m 이상의 초강풍이 불 것으로 보입니다.

나무가 뽑힐 정도의 위력인데요, 그 밖의 남부지방에서도 강한 돌풍이 예상됩니다.

안전 점검 잘해주셔야겠습니다.

태풍이 지난 뒤에도 추석 당일인 화요일 전국적으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규리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네이버에서 연합뉴스TV를 구독하세요
연합뉴스TV 생방송 만나보기
균형있는 뉴스, 연합뉴스TV 앱 다운받기

저작권자(c)연합뉴스TV.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