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휘순의 쉬운 우리말로 바꿔드림> '가스라이팅'을 우리말로 바꾸면?

문별님 작가 입력 2021. 9. 16. 19:50 수정 2021. 10. 13. 17:16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EBS 저녁뉴스]

안녕하십니까. 


'고것이 알고 싶다'의 박휘순입니다. 


요즘 여기저기서 외래 용어들이 너무나 많이 사용돼 우려가 되는 상황입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저희가 이 휴대폰을 디지털 포렌식 해 봤더니, 아주 놀라운 사실을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우리는 전문 프로파일러에게 분석을 의뢰하기로 했습니다. 


이제, 우리말과 외래 용어 사이의 진실이 밝혀집니다.


결코 일어나서는 안 될 범죄, 이 범죄의 명칭에도 외래 용어가 무분별하게 사용되고 있습니다.


'가스라이팅'은 타인의 심리나 상황을 교묘하게 조작해서 판단력을 잃게 만들고, 타인에 대한 통제력이나 지배력을 강화하는 행위를 말하는데요. 


'심리적 지배'라는 말로 바꿔 쓰면 이해하기 쉬울 것 같습니다. 


인공 지능(AI) 기술을 활용해 사진이나 영상에 다른 이미지를 결합해서 가공의 새 이미지나 영상을 만드는 것을 '딥 페이크'라고 하는데요. 


'첨단 조작 기술'이라는 우리말로 바꿔 쓸 수 있습니다. 


이 기술을 악용한다면 범죄가 될 수 있다는 사실, 잊지 말아야겠습니다. 


범죄가 있다면, 이를 파헤치는 사람들과 기술도 있겠죠.


이제 대중에게 널리 알려진 '디지털 포렌식'은 컴퓨터나 휴대폰 등 각종 저장 매체 또는 인터넷에 남아 있는 각종 디지털 정보를 분석해서 범죄 단서를 찾는 수사 기법인데요.


'전자 법의학', 또는 '전자 법의학 수사'라는 말로 바꿔 쓸 수 있습니다.


용의자의 성격, 행동 유형 등을 분석하고, 도주 경로나 은신처 등을 추정하는 역할을 하는 사람을 '프로파일러'라고 부르는데요. 


'범죄 분석가'라는 쉬운 우리말로 바꿔 쓸 수 있습니다. 


<박휘순의 쉬운 우리말로 바꿔드림>, 오늘은 범죄/수사와 관련된 외래 용어들을 쉬운 우리말로 바꿔드렸습니다.

Copyright ⓒEBS(한국교육방송공사) www.ebs.co.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