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아파트 3.3㎡당 분양가 3134만6700원..작년대비 17% 상승

권화순 기자 입력 2021. 9. 15. 17:4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서울 민간아파트 평당(3.3㎡) 분양가격이 8월말 기준으로 3134만6700원을 기록했다.

전월 대비 3.12%, 전년동월 대비 17.30% 오른 가격으로 서울 강서구 아파트 분양가격이 높게 책정된 영향으로 풀이된다.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전국 민간아파트 분양보증 사업장 정보를 통해 집계 분석한 8월말 기준 3.3㎡당 분양가격은 1400만8500원으로 전월 대비 0.14%, 전년 동월 대비 11.51% 올랐다고 15일 밝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울 민간아파트 평당(3.3㎡) 분양가격이 8월말 기준으로 3134만6700원을 기록했다. 전월 대비 3.12%, 전년동월 대비 17.30% 오른 가격으로 서울 강서구 아파트 분양가격이 높게 책정된 영향으로 풀이된다.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전국 민간아파트 분양보증 사업장 정보를 통해 집계 분석한 8월말 기준 3.3㎡당 분양가격은 1400만8500원으로 전월 대비 0.14%, 전년 동월 대비 11.51% 올랐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서울, 경기, 대구, 충남, 전남 신규 분양가격이 전월 대비 높게 책정된 영향이다.

수도권 아파트는 3.3㎡당 1978만200원으로 지난달 대비로는 0.66%, 지난해 같은달에 비해서는 5.93% 올랐다.

서울 아파트는 평당 3134만6700원으로 지난해 같은 달 대비 17.30% 상승해 가장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다. 지난달 HUG의 보증심사를 받은 서울 강서구 내발산동 한울H밸리움 분양가격이 4억원 중반~5억원 초반으로 책정되면서 분양가격을 높였다는 분석이 나온다. 이 아파트는 총 67가구 분양으로 규모는 크지 않지만 마곡지구 발산역까지 도보 5분 거리로 높은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됐다.

반면 5대 광역시와 세종시 분양가격은 전월 대비 0.52% 떨어졌다. 전년 동월 대비로는 6.04% 올랐다.

지난달 공급되는 서울 민간아파트는 총 349가구로 많지 않아 특정 아파트 분양가격 영향이 컸던 것으로 해석된다. 서울 아파트 분양 가구수는 지난해 8월 한 가구도 없었고 전월에도 86가구에 불과했다.

전국기준으로는 1만1378가구가 분양됐다. 지난해 8월 1만6314가구 대비로는 감소했지만 전월 1만4248가구 대비로는 늘었다.

수도권은 5003가구, 5대 광역시 및 세종시는 총 1355가구가 신규 분양됐다.

[관련기사]☞ 이상해진 10살 아들…숨겨놓은 녹음기엔 담임의 충격적인 말"아빠, 일하기 싫으면 안해도 돼" 손담비, 돌아가신 父에 하고픈 말이진호 "그 배우는 아니라는데…허이재 '성관계 요구' 실명 밝혀라"'암 투병' 최성봉 "입원비 못 내는 중…수술 안 하면 가망 없어""출산 100일도 안 된 거 맞아?" 한지혜, '슬림 몸매' 복귀
권화순 기자 firesoo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