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내수판매·수출車 4대 중 1대는 친환경차

조재영 입력 2021. 9. 15. 11:0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지난달 국내 판매되거나 수출된 자동차 4대 중 1대는 친환경 차인 것으로 나타났다.

친환경 차는 전체 내수 판매와 수출에서 역대 최대 비중을 차지하는 등 전체 자동차산업을 이끄는 모습이다.

자동차 수출에서 친환경차 비중은 23.3%로 역대 월간 최고치를 찍었다.

고부가차종인 친환경차 판매 확대로 수출단가도 상승해 전체 자동차 수출금액은 역대 8월 가운데 2013년 8월(35억7천만달러) 이후 가장 많았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국산 전기차 8천396대 팔려..역대 월간 최다
현대차, 올가을 미국에 아이오닉5 출시 아이오닉 5 가상 쇼케이스. 2021.5.13 [현대차 미국판매법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지난달 국내 판매되거나 수출된 자동차 4대 중 1대는 친환경 차인 것으로 나타났다.

친환경 차는 전체 내수 판매와 수출에서 역대 최대 비중을 차지하는 등 전체 자동차산업을 이끄는 모습이다.

산업통상자원부가 15일 발표한 '8월 자동차산업 월간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전체 자동차 생산량은 23만4천893대로 작년 동기 대비 0.7% 늘었으나, 전달보다는 21.1% 감소했다.

최근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 지역에 코로나19 확산으로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이 심화하면서 생산 차질이 빚어진 탓이다.

산업부 관계자는 "국내 완성차업계는 경쟁사와 비교하면 선방한 편"이라며 "해외 대비 부품 공급망 관리를 강화해 생산 차질을 최소화한 덕분"이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올해 1∼7월 누적 생산량을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동기간과 비교했을 때 폴크스바겐(-24.4%), GM(-24.6%), 르노닛산(-30.0%), 포드(-34.9%)는 큰 폭으로 감소했으나, 도요타(-3.0%), 현대·기아(-10.9%)는 감소 폭이 상대적으로 적었다.

최근 3년 1~8월 친환경차 수출 추이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지난달 전체 자동차 수출 대수는 4.1% 증가한 13만5천871대, 수출금액은 16.9% 증가한 30억3천만달러로 집계됐다.

친환경차 수출이 1년 전보다 92.2% 급증하며 전체 수출을 견인했다. 자동차 수출에서 친환경차 비중은 23.3%로 역대 월간 최고치를 찍었다.

고부가차종인 친환경차 판매 확대로 수출단가도 상승해 전체 자동차 수출금액은 역대 8월 가운데 2013년 8월(35억7천만달러) 이후 가장 많았다.

아이오닉5 EV에 이어 전기차 전용플랫폼 구축 모델인 EV 6가 추가로 출시되는 등 신차효과가 전기차 수출 증가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산업부는 분석했다.

친환경차 내수 판매도 1년 전보다 2배 이상 증가한 3만2천144대로, 전체 내수판매 비중의 24.7%를 차지했다. 이 역시 월간 역대 최다 판매 비중이다.

특히 국산 전기차는 역대 월 단위로 가장 많은 8천396대가 팔렸다.

다만, 친환경차를 포함한 전체 자동차 내수 판매는 3.3% 감소한 13만397대를 기록했다.

fusionjc@yna.co.kr

☞ 서경석에 불똥 튄 중개수수료 갈등…광고 중도 하차
☞ 흉기 찔린 40대, 피 흘리며 수업 중 초교 교실 난입
☞ 정글서도 41년 살아남은 '타잔', 문명사회 복귀후 간암 사망
☞ 선글라스 다리에 손만 쓱…몰래 찍어도 아무도 몰랐다
☞ '친딸 성폭행' 50대, 징역 7년 불복…딸은 극단선택
☞ 생활고에 "힘들다" 호소하던 자영업자의 안타까운 죽음
☞ 어린 자녀 5명 남겨두고 코로나로 2주 간격 숨진 부부
☞ 북한 '최고 아나운서' 리춘히가 받는 특급 대우
☞ 은밀한 영업하던 호스트바…코로나 확진 여성 방문했다가
☞ "왜 안 죽지" 남편 해치려 칫솔에 곰팡이 제거제 뿌린 40대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