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코리아, 온라인 판매 플랫폼 오픈..인증 중고차부터 판매

권희원 입력 2021. 9. 15. 10:4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인증 중고차를 온라인으로 판매하며 비대면 판매 채널을 확대한다.

벤츠 코리아는 15일 공식 온라인 판매 플랫폼 '메르세데스 온라인 샵'을 열고 인증 중고차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온라인 판매 체계를 가동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상국 벤츠 코리아 세일즈 부문 총괄(부사장)은 "인증 중고차를 시작으로 올해 안에 신차 영역까지 온라인 판매를 확장할 것"이라며 "오프라인과 온라인을 넘나드는 편리한 구매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우리의 목표다"라고 말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벤츠코리아, '메르세데스 온라인 샵' 오픈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희원 기자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인증 중고차를 온라인으로 판매하며 비대면 판매 채널을 확대한다.

벤츠 코리아는 15일 공식 온라인 판매 플랫폼 '메르세데스 온라인 샵'을 열고 인증 중고차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온라인 판매 체계를 가동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메르세데스 온라인 샵에서는 전국 23개소 벤츠 인증 중고차 전시장의 매물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고, 필터 기능을 사용하면 모델·바디·엔진 타입과 가격, 주행거리 등 다양한 조건을 설정해 원하는 차량을 검색할 수 있다.

또 구매할 차량을 결정하면 견적서를 요청하거나 상담을 진행할 수 있으며 '지금 주문하기' 기능을 통해 100만원의 예약금을 온라인으로 결제하면 매물을 선점할 수 있다.

이후에는 해당 인증 중고차 전시장에 방문해 계약서 작성, 잔금 처리 등 나머지 절차를 진행하면 된다.

벤츠 코리아는 다음달 말까지 온라인 샵에서 예약·계약금 결제 후 인증 중고차를 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보증기간 연장, 자차 사고 부담금 지원 등의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벤츠 코리아는 공식 수입 차량 중 6년 또는 15만㎞ 이내 무사고 차량을 대상으로 198가지 품질·안전성 항목 검증을 거친 인증 중고차를 판매하고 있다.

이상국 벤츠 코리아 세일즈 부문 총괄(부사장)은 "인증 중고차를 시작으로 올해 안에 신차 영역까지 온라인 판매를 확장할 것"이라며 "오프라인과 온라인을 넘나드는 편리한 구매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우리의 목표다"라고 말했다.

hee1@yna.co.kr

☞ 서경석에 불똥 튄 중개수수료 갈등…광고 중도 하차
☞ 흉기 찔린 40대, 피 흘리며 수업 중 초교 교실 난입
☞ 정글서도 41년 살아남은 '타잔', 문명사회 복귀후 간암 사망
☞ 선글라스 다리에 손만 쓱…몰래 찍어도 아무도 몰랐다
☞ '친딸 성폭행' 50대, 징역 7년 불복…딸은 극단선택
☞ 생활고에 "힘들다" 호소하던 자영업자의 안타까운 죽음
☞ 어린 자녀 5명 남겨두고 코로나로 2주 간격 숨진 부부
☞ 북한 '최고 아나운서' 리춘히가 받는 특급 대우
☞ 은밀한 영업하던 호스트바…코로나 확진 여성 방문했다가
☞ "왜 안 죽지" 남편 해치려 칫솔에 곰팡이 제거제 뿌린 40대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