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니로EV 택시' 론칭..기아, 티머니와 '앱미터기 탑재' 협약

권혜정 기자 입력 2021. 9. 14. 15:0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기아는 이동 및 운송 관련 결제 서비스 업체 '티머니'와 '니로 EV 택시 전용 모델의 성공적 론칭을 위한 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기아는 이번 협약 체결로 내년에 출시할 니로EV 택시 전용 모델의 통합 단말에 티머니 하이브리드 앱미터기를 적용하고 향후 티머니와 다양한 협력을 모색한다는 계획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GPS로 차량 위치, 이동거리, 이동시간 등 계산해 요금 산정
기아의 '니로EV'. (자료사진) © News1

(서울=뉴스1) 권혜정 기자 = 기아는 이동 및 운송 관련 결제 서비스 업체 '티머니'와 '니로 EV 택시 전용 모델의 성공적 론칭을 위한 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기아는 이번 협약 체결로 내년에 출시할 니로EV 택시 전용 모델의 통합 단말에 티머니 하이브리드 앱미터기를 적용하고 향후 티머니와 다양한 협력을 모색한다는 계획이다.

니로EV 택시 전용 모델은 택시 고객의 요구에 대응하기 위한 맞춤형 차량으로, 실내 공간을 확장하고 승하차 편의성을 높이는 한편 앱미터기 호출과 배차 애플리케이션, 내비게이션 등 택시 영업에 필수적인 기능이 탑재될 통합 단말을 통해 차별화된 디자인과 성능을 선보일 예정이다.

앱미터기는 위성 위치 확인 시스템(GPS)을 통해 차량 위치와 이동거리, 이동 시간 등을 계산해 택시 요금을 산정하는 기술로, 기존 전기식 미터기가 바퀴 회전수에 따른 펄스(전기식 신호)를 이용해 요금을 산정하는 것과는 차이가 있다.

특히 내년 니로EV 택시 전용 모델에 적용할 티머니 하이브리드 앱미터기는 GPS를 기본으로 하되 터널과 지하 주차장 등 GPS 수신이 다소 불안정한 지역에서 바퀴 회전수를 기반으로 거리를 산정할 수 있어 오차를 최소화할 수 있다.

택시 사업자는 앱미터기 사용을 통해 전기식 미터기 구매 및 수리, 요금 업데이트, 검사 등에 소요되는 각종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탑승객에게도 보다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는 설명이다.

기아는 앱미터기 탑재 협업을 시작으로 결제 및 호출 서비스 등 택시 사업자와 탑승객 모두의 편의성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티머니와 정기 협의체를 구성해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기아 기업전략실장 김상대 전무는 "티머니와의 제휴를 통해 티머니 하이브리드 앱미터기와 더불어 택시 고객을 위한 다양한 라이프 케어 서비스를 발굴해 제공할 것"이라며 "택시 영역뿐만 아니라 다양한 고객 요구에 대응하기 위해 필요한 서비스 및 솔루션을 함께 제공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티머니 대표이사 김태극 사장도 "국내 최초 택시 고객 전용 서비스 플랫폼에 티머니 하이브리드 앱미터기가 탑재돼 승객 맞춤형 서비스 개발의 첫발을 딛게 됐다"며 "택시가 승객 편의와 승차 만족을 위한 목적을 달성할 수 있도록 기아 니로EV 택시 전용 모델의 성공적 론칭을 위해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jung9079@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