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혜연, ♥주진모와 레깅스 입고 '한강 데이트'.."예쁘게 하고 나올걸"

신수정 인턴기자 입력 2021. 9. 13. 17:1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의사 민혜연이 주진모와 함께하는 일상을 공유했다.

13일 민혜연은 자신의 SNS에 "개원하고 너무 짧아진 주말 멀리 나가진 못하더라도 오빠랑 폴이랑 집 앞 한강공원 산책"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민혜연은 검은색 반팔 상의와 회색 레깅스 차림으로 반려견 폴이와 함께 한강을 산책하고 있는 모습이다.

배우 정시아는 "두 번째 사진 너무 예쁘다요"라는 말을 남기며 산책로의 풍경과 민혜연의 비주얼을 감탄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 민혜연. 출처| 민혜연 인스타그램

[스포티비뉴스=신수정 인턴기자] 의사 민혜연이 주진모와 함께하는 일상을 공유했다.

13일 민혜연은 자신의 SNS에 "개원하고 너무 짧아진 주말 멀리 나가진 못하더라도 오빠랑 폴이랑 집 앞 한강공원 산책"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민혜연은 검은색 반팔 상의와 회색 레깅스 차림으로 반려견 폴이와 함께 한강을 산책하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반려견의 귀여운 외모와 레깅스 차림에도 군살 없는 늘씬한 각선미를 뽐내며 가녀린 몸매를 자랑했다.

이어 "사진 찍어줄 거 알았으면 예쁘게 입고 나갔지!"라는 장난스러운 투정을 덧붙이며 남편 주진모와의 다정한 부부 사이를 자랑해 보는 팬들의 마음을 흐뭇하게 했다.

배우 정시아는 "두 번째 사진 너무 예쁘다요"라는 말을 남기며 산책로의 풍경과 민혜연의 비주얼을 감탄했다. 누리꾼들 역시 "혜연 쌤 예쁜 얼굴이 더 잘 보였으면 좋을 텐데", "두 분 항상 응원합니다", "너무 예뻐요"등의 댓글을 남겼다.

민혜연은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 후 가정의학과 전문의로 활동하고 있다. 2019년 배우 주진모와 결혼했으며 현재 SBS FiL '아수라장'에 출연 중이다.

▲ 민혜연. 출처| 민혜연 인스타그램
▲ 민혜연. 출처| 민혜연 인스타그램
▲ 민혜연 반려견 폴이. 출처| 민혜연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스포티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