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도심에 인피니티풀이..'인증샷 명소'로 뜨는 곳 [현장+]

이미경 입력 2021. 9. 11. 08:21 수정 2021. 9. 11. 15:4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서울 강북구 우이동 하면 떠오르는 이미지 중 하나는 대학생들의 야유회(MT) 장소다.

캐빈주니어 객실은 파라스파라 서울 객실 중 가장 작은 약 36㎡(11평형)지만 욕실에는 욕조도 설치되어 있어 여유롭게 반신욕을 즐길 수 있다.

콘도동의 핵심 부대시설이자 파라스파라 서울 인증샷 명소로 떠오르는 곳은 105동 루프탑에 위치한 인피니티풀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북한산 공기 마실 수 있는 리조트 어떻게 생겼나보니
파라스파라 서울, 지난달 강북구 우이동에 오픈
총 14개 동 334개 객실..호텔·콘도로 나눠 운영
인피니티풀·자쿠지·실내수영장 등 시설
북한산 자락에 위치해 '자연 속 휴식' 강조
콘도 회원권 분양가 10억원에 달하기도
[사진=파라스파라 서울 제공]


서울 강북구 우이동 하면 떠오르는 이미지 중 하나는 대학생들의 야유회(MT) 장소다. 한때 우이동은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 좋은 MT촌으로 꼽혔다. 그런 우이동에 고급 리조트가 들어섰다. 인피니티풀(시각적으로 경계가 없어 보이는 수영장), 자쿠지(월풀 욕조), 야외수영장, 실내수영장 등 물놀이 시설을 비롯한 부대시설이 완비됐고 회원제로 운영되는 콘도동의 회원권 분양가는 최고 10억원에 달한다.

지난달 27일 문을 연 파라스파라 서울은 북한산 국립공원 자락에 위치했다. 약 7만6000㎡(2만3000평) 규모 부지에 위치한 이 리조트에는 총 14동 334개 객실이 들어섰다. 이 중 3개 동 110객실은 일반 방문객이 투숙할 수 있는 호텔 형태로 운영되며 나머지 11개 동 224개 객실은 회원제 콘도로 운영된다.

파라스파라 서울 114동(더라운드·The Round) 로비층 모습. [영상=이미경 기자]


14개 동 건물 가운데 핵심 부대시설은 114동 '더라운드'에 몰려있다. 프론트 데스크가 있는 로비층은 높은 천고와 통유리창으로 탁 트인 느낌을 준다. 건물 2과 3층에는 뷔페레스토랑인 '우디 플레이트'와 연회장이 있다. 

파라스파라 서울에 위치한 수심 1.2m의 야외수영장 '라운드 풀(Round Pool)'. [영상=이미경 기자]


리조트를 제대로 즐기려면 더라운드 1층과 6층을 들러야 한다. 1층에는 수심 1.2m의 야외수영장 '라운드 풀'이 있다. 야외수영장은 베이커리 카페인 '파크 689'와 연결돼 물놀이 중 출출하면 디저트를 즐길 수 있도록 꾸며졌다. 굳이 물놀이를 즐기지 않아도 카페에 앉아 수영장과 나무를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도심 속 휴식을 즐길 수 있다. 6층에 위치한 루프탑테라스에는 자쿠지, 파라솔 등이 설치돼 날씨와 상관없이 마운틴뷰를 즐길 수 있다.

파라스파라 서울 호텔동 캐빈주니어 키즈룸에 설치된 나무 미끄럼틀. [사진=이미경 기자]


'자연 속 휴식'을 강조하는 파라스파라 서울의 콘셉트는 각 객실에서도 느껴진다. 호텔동 객실 중 캐빈주니어 키즈룸은 어린 아이가 놀 수 있도록 객실 안에 미끄럼틀이 설치돼있다. '나무로 된 오두막(캐빈)'이라는 이름과 같이 입구에서부터 바닥재, 미끄럼틀 등이 모두 나무로 만들어져 객실에 들어서자마자 피톤치드와 솔 향기를 맡을 수 있다.

캐빈주니어 객실은 파라스파라 서울 객실 중 가장 작은 약 36㎡(11평형)지만 욕실에는 욕조도 설치되어 있어 여유롭게 반신욕을 즐길 수 있다. [사진=이미경 기자]


캐빈주니어 객실은 파라스파라 서울 객실 중 가장 작은 약 36㎡(11평형)지만 욕실에는 욕조도 설치되어 있어 여유롭게 반신욕을 즐길 수 있다. 어메니티(객실 비품)는 평형과 상관없이 전 객실에 조말론 제품이 구비됐다. 규모가 큰 스위트룸(팀버, 프리미어팀버, 파인)은 모두 객실과 거실을 분리했으며 특히 프리미어 팀버스위트룸에는 편백나무로 만든 히노키욕조도 설치되어 있다. 다만 호텔동 객실은 창이 주택가를 향해있어 '빌라 뷰'라는 아쉬움이 남는다.

파라스파라 서울 콘도동의 거실, 침실, 발코니 욕조 모습. [사진=이미경 기자]


객실에서 마운틴뷰를 즐기려면 콘도동을 이용해야 한다. 콘도동은 약 146㎡(44평)부터 약 345㎡(104평)까지 다양한 객실이 준비되어 있다. 호텔동에 비해 객실 면적이 넓은 만큼 입구에서부터 콘도동 객실은 시원한 느낌을 풍긴다. 전 객실에 발코니도 설치되어 있어 간단한 다과와 함께 북한산 전경을 즐기기에도 안성맞춤이다.

콘도동의 핵심 부대시설이자 파라스파라 서울 인증샷 명소로 떠오르는 루프탑과 인피니티풀. [영상=이미경 기자]


콘도동의 핵심 부대시설이자 파라스파라 서울 인증샷 명소로 떠오르는 곳은 105동 루프탑에 위치한 인피니티풀이다. 이곳에 들어가 사진을 촬영하면 북한산 경치를 배경으로 인증샷을 찍을 수 있다. 회원제로 운영되는 콘도동은 현재도 분양이 진행되고 있는데 가격은 객실 타입별로 2억원대부터 10억원대까지 형성됐다.

리조트 내부엔 스타벅스, 이마트24 등 편의시설이 입점해 음료나 스낵을 즐기기에 편리하다. 또 피규어박물관, 갤러리가 운영되고 북한산 둘레길과도 연결돼 볼거리와 즐길 거리도 풍부하다. 

양봉철 파라스파라 서울 총지배인은 "파라스파라 서울은 서울 도심 속 유일한 리조트"라며 "커플 방문객, 가족 단위 방문객 등 세대를 아울러 완벽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리조트를 운영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미경 한경닷컴 기자 capital@hankyung.com 

경제지 네이버 구독 첫 400만, 한국경제 받아보세요
한국경제신문과 WSJ, 모바일한경으로 보세요

Copyright © 한국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