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타변이·인플레 우려..다우지수 5일째 하락[뉴욕마감]

뉴욕=임동욱 특파원 입력 2021. 9. 11. 06:5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경제 전반에 대한 불확실성 우려에 뉴욕증시가 하락했다.

다우지수는 5거래일 연속 하락했다.

━다우지수 5거래일 연속 하락...10년물 국채금리 상승━10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블루칩(우량주) 클럽인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71.66포인트(0.78%) 내린 3만4607.72로 마감했다.

이번 주 다우지수는 2.2% 하락했고, S&P500지수와 나스닥지수도 각각 1.7%, 1.6% 하락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경제 전반에 대한 불확실성 우려에 뉴욕증시가 하락했다. 다우지수는 5거래일 연속 하락했다.

월가

다우지수 5거래일 연속 하락...10년물 국채금리 상승
10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블루칩(우량주) 클럽인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71.66포인트(0.78%) 내린 3만4607.72로 마감했다.

대형주 중심의 S&P500지수는 전날보다 34.70포인트(0.77%) 내린 4458.58로 장을 마쳤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종합지수는 132.76포인트(0.87%) 내린 1만5115.49로 거래를 마쳤다.

장기 국채금리는 상승했다. 이날 1.303%로 출발한 미국 10년만기 국채 수익률은 1.341%로 뛰었다.

이번 주 다우지수는 2.2% 하락했고, S&P500지수와 나스닥지수도 각각 1.7%, 1.6% 하락했다. 월가는 인플레이션과 관련해 미 연방준비제도(연준, Fed)의 완화기조 변화와 코로나19(COVID-19) 델타변이 확산에 따른 경제회복 둔화를 우려하고 있다.

8월 생산자물가 연간 8.3% 상승...2010년 이후 사상 최대 상승률
(플로리다 AFP=뉴스1) 구진욱 기자 = 11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비치에서 시민들이 쉐이크 쉑을 방문하고 있다. 쉐이크 쉑은 2021년 남은 3개월 동안 음식값을 3~3.5% 올릴 계획이다. 줄어드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의 영향으로 미국 소비자들은 계속해서 높은 물가 상승에 직면하고 있다. (C) AFP=뉴스1

미국 8월 생산자물가지수(PPI)는 연간 기준으로 전년 동기대비 8.3% 상승, 2010년 11월 이후 사상 최대 상승률을 기록했다. 7월 PPI는 연간 기준으로 7.8% 상승했다.

식품과 에너지를 제외한 근원 생산자물가는 전년 동기대비 6.3% 올랐다. 이는 2014년 8월 통계 작성을 시작한 이후 가장 큰 증가율이다.

전달 대비 8월 PPI는 0.7% 상승했다. 이는 월스트리트저날이 조사한 설문조사 전망치(0.6%)를 상회하는 수치다. 근원 PPI는 0.3% 상승했다.

생산업체들은 여전히 원자재 부족 및 병목현상, 운송 문제 등을 겪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 확산 여파 등도 생산자물가를 끌어올리는 압력으로 작용하고 있다.

크레셋 캐피탈의 잭 애블린 파트너는 CNBC에 "델타변이로부터 단서를 얻은 지 일주일 째"라며 "투자자들은 경제의 성장을 간절히 바라고 있지만, 동시에 더 높은 인플레이션을 겪고 있다"고 밝혔다.

애플 3.3% 하락....법원 "인앱 구매 강요할 수 없다" 판결
애플 로고

시가총액 1위 애플은 이날 3.3% 하락했다. 이날 미 법원은 애플이 개발자들에 대한 결제 방식에 대한 제한을 완화해야 한다고 판결했다. 즉 애플이 더 이상 인앱 구매를 강요할 수 없다는 판결이다.

이날 테슬라도 2.47% 하락 마감했다.

펠로톤과 줌 비디오는 각각 6.82%, 1.90% 올랐고, 엔비디아는 1.35% 상승했다. GM은 2.20% 올랐다.

항공주는 큰 폭으로 하락했다. 델타 항공과 아메리칸 항공은 각각 4.22%, 6.19% 하락했다.

[골드스미스=AP/뉴시스]21일(현지시간) 미 텍사스주 골드스미스 인근 유정의 원유시추기 펌프잭 뒤로 해가 지고 있다. 2021.04.22.


이날 유가는 상승했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WTI(서부 텍사스산 원유) 10월 인도분은 배럴당 1.57달러(2.30%) 오른 69.71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에서 오후 10시32분 기준 국제유가의 기준물인 11월분 북해산 브렌트유는 배럴당 1.42달러(1.99%) 오른 72.87달러를 기록 중이다.

금 가격은 내렸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온스당 11.80달러(0.66%) 내린 1788.2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달러화는 강세다. 이날 뉴욕외환시장에서 달러인덱스(DXY)는 전날보다 0.17% 오른 92.64를 기록 했다. 달러인덱스는 유로, 엔 등 주요 6개 통화를 달러화 가치를 지수화한 것이다.

[관련기사]☞ 제니, 매끈한 허리선에 '볼륨감'…파격 언더웨어 화보'카라' 박규리, 7살 연하 '재벌3세' 남친과 결별'한국 최고 미남' 청주대 학생…비주얼 어떻길래?전지현 이혼설→김아중 사망설, 스타들의 황당 루머 TOP 14"잠자리 요구 거절하자 욕설"…허이재, 유부남 배우 갑질 폭로
뉴욕=임동욱 특파원 dwlim@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