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성큼 찾아온 여름..주말 내내 전국 빗방울

입력 2021. 5. 12. 12:5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갑자기 계절이 여름으로 건너뛴 것 같습니다.

오늘(12일) 서울 낮 기온이 27도까지 오르겠고요, 광주는 29도까지 오르면서 덥겠는데요, 이렇게 서쪽 지방의 더위가 나타나는 건 동풍의 영향을 받기 때문입니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이 27도까지 오르는 반면, 강릉은 21도, 제주는 22도에 머물겠습니다.

내일과 모레는 오늘보다도 조금 더 더워질 텐데요, 이번 주말 내내 전국에 비가 내리면서 다시 예년 수준의 날씨를 되찾겠습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갑자기 계절이 여름으로 건너뛴 것 같습니다.

오늘(12일) 서울 낮 기온이 27도까지 오르겠고요, 광주는 29도까지 오르면서 덥겠는데요, 이렇게 서쪽 지방의 더위가 나타나는 건 동풍의 영향을 받기 때문입니다.

서늘한 동풍을 그대로 맞는 동해안 지방의 경우는 선선하겠지만, 이 동풍이 백두대간을 넘으면서 뜨겁게 달궈져서 열기를 그대로 서쪽 지방에 밀어 넣는 겁니다.

이러한 고온 현상은 이번 주말까지 조금 더 이어지겠습니다.

현재 전국 하늘 맑게 드러나 있습니다.

먼지 걱정 없이 공기도 깨끗합니다.

오늘 맑은 하늘빛이 종일 함께하겠고요, 제주도만 흐린 가운데 빗방울이 조금 떨어지겠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이 27도까지 오르는 반면, 강릉은 21도, 제주는 22도에 머물겠습니다.

내일과 모레는 오늘보다도 조금 더 더워질 텐데요, 이번 주말 내내 전국에 비가 내리면서 다시 예년 수준의 날씨를 되찾겠습니다.

(양태빈 기상캐스터) 

저작권자 SBS & SBS Digital News Lab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