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롯데 허문회 감독 경질..서튼 새 사령탑 선임

유병민 기자 입력 2021. 5. 11. 11:3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롯데 구단은 "서튼 감독이 그동안 퓨쳐스팀을 이끌며 보여준 구단 운영 및 육성 철학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바탕으로 세밀한 경기 운영과 팀 체질 개선을 함께 추구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습니다.

롯데 구단은 이번 결정에 대해 구단과 감독이 가고자 하는 방향성 차이가 이어진 데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석환 롯데 대표이사는 그동안 팀을 이끌어 준 허문회 감독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습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 허문회 감독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가 11일 허문회 감독을 경질하고 래리 서튼 신임 감독 체제로 새롭게 출발합니다.

롯데 구단은 "서튼 감독이 그동안 퓨쳐스팀을 이끌며 보여준 구단 운영 및 육성 철학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바탕으로 세밀한 경기 운영과 팀 체질 개선을 함께 추구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롯데는 향후 팬들의 바람과 우려를 더욱 진지하게 경청하고, 겸허히 받아들일 뿐 아니라 앞으로 재미있는 야구와 근성 있는 플레이로 보답하고자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롯데 구단은 이번 결정에 대해 구단과 감독이 가고자 하는 방향성 차이가 이어진 데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석환 롯데 대표이사는 그동안 팀을 이끌어 준 허문회 감독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유병민 기자yuballs@sbs.co.kr

저작권자 SBS & SBS Digital News Lab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