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호 악어떼 구경하세요"..연말까지 월악산에 탐방로 조성

박재천 입력 2021. 1. 30. 09:0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사진 촬영 명소로 이름난 월악산국립공원 악어봉에 정식 탐방로가 조성된다.

30일 충주시에 따르면 연말까지 8억원을 들여 살미면 신당리 월악산 악어봉에 0.9㎞ 구간의 탐방로를 개설하기로 하고 제1회 추가경정예산에 관련 사업비를 편성할 예정이다.

이 사업은 야생생물 보호구역에서 일부 해제해 탐방로를 조성하는 것으로 월악산국립공원계획이 지난해 12월 변경된 데 따른 것이다.

충주시는 악어봉과 악어섬을 관광 자원화를 위한 탐방로 개설을 위해 국립공원계획 변경을 신청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지난달 국립공원계획 변경..전망대, 육교, 안전로프 등 설치

(충주=연합뉴스) 박재천 기자 = 사진 촬영 명소로 이름난 월악산국립공원 악어봉에 정식 탐방로가 조성된다.

30일 충주시에 따르면 연말까지 8억원을 들여 살미면 신당리 월악산 악어봉에 0.9㎞ 구간의 탐방로를 개설하기로 하고 제1회 추가경정예산에 관련 사업비를 편성할 예정이다.

이 사업은 야생생물 보호구역에서 일부 해제해 탐방로를 조성하는 것으로 월악산국립공원계획이 지난해 12월 변경된 데 따른 것이다.

악어봉과 악어섬 [충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환경부는 악어봉에서 대미산 방향으로 형성된 기존 샛길에 통제시설을 설치하고, 탐방객 안전을 위해 탐방로 진입부에 육교를 놓는 조건으로 공원계획을 변경했다.

시는 보도 육교 외에 안전로프, 데크, 악어섬 전망대 등을 설치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공원사업 시행 허가 등 인허가 절차와 실시설계를 거쳐 공사에 착수할 것"이라고 말했다.

악어봉은 이곳에서 내려다보면 충주호와 연결된 월악산 자락이 마치 여러 마리의 악어가 모여있는 것 같다고 해 붙여진 이름이다.

악어봉서 바라본 충주호 일대 [충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악어떼처럼 보이는 월악산 자락은 악어섬으로 불린다.

일대는 빼어난 풍광을 자랑해 사진 촬영 명소로 소문났으나 법정 탐방로가 없었다.

충주시는 악어봉과 악어섬을 관광 자원화를 위한 탐방로 개설을 위해 국립공원계획 변경을 신청했다.

충주가 지역구인 국민의힘 이종배 의원은 지난달 "환경부 조사 결과 등산객이 다니는 악어봉 산길은 야생생물이 집단 서식하지 않는 것으로 밝혀져 보호구역 일부가 해제되고 대체 보호구역이 지정됐다"고 전했다.

jcpark@yna.co.kr

☞ 강남역서 뒤통수 퍽…"여자만 보면 때리고 싶다"
☞ 왕실 며느리도 봉쇄 중 애들 돌보느라 "진 빠져"
☞ 북한 국민 음식 '이것', 사실은 일본산?
☞ 자랑 과했나? 여친 '셀카' 때문에 조사받는 호날두
☞ 손흥민과 토트넘서 한솥밥 조소현…누구?
☞ 천천히 내리라 해놓고…급히 닫힌 버스문 결국
☞ 도경완 아나운서 사표 수리…KBS 떠난다
☞ '장애인 강원래 돌보느라…' 김송에 악성 메시지
☞ 짜장라면만 조금 먹은 아이…가방서 7시간 굶다 질식
☞ 박은석, 반려동물 파양 논란 이어 위자료 소송까지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pyright© 연합뉴스. 무단전재 -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