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시청사 일회용품 반입·사용 금지..내달부터 시행

강종구 입력 2021. 1. 30. 07:0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환경특별시' 도약을 꿈꾸는 인천시가 2월부터 시청사에서 일회용품 사용과 반입을 전면 금지한다.

인천시는 일회용품, 자원 낭비, 음식물 쓰레기가 없는 '친환경 3무(無) 청사' 구현을 위해 다음 달 1일부터 시청사 내 일회용품 사용을 금지한다고 30일 밝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일회용기에 담긴 배달음식도 안돼..'친환경 3무' 청사 구현
1회용 컵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환경특별시' 도약을 꿈꾸는 인천시가 2월부터 시청사에서 일회용품 사용과 반입을 전면 금지한다.

인천시는 일회용품, 자원 낭비, 음식물 쓰레기가 없는 '친환경 3무(無) 청사' 구현을 위해 다음 달 1일부터 시청사 내 일회용품 사용을 금지한다고 30일 밝혔다.

이에 따라 청사 안에서 진행되는 행사에서는 일회용 컵·접시·비닐봉지 사용이 금지되고, 휴지나 물티슈보다는 손수건이나 걸레를 적극적으로 사용하도록 할 방침이다.

청사 1층 카페에서도 일회용 컵 사용을 전면 중단하고, 카페 머그잔이나 개인 텀블러만 사용해 커피·음료를 제공할 예정이다.

시청 외부 일반 카페에서 주문한 테이크아웃 커피도 일회용 컵에 담겼을 땐 청사 내 반입이 허용되지 않는다.

시는 일회용 컵에 담긴 커피를 들고 청사를 방문하는 민원인에게는 친환경 3무 청사 취지를 설명하고, 출입구에 설치된 커피 보관대에 잠시 맡겼다가 찾아갈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야근하는 공무원들이 주로 찾는 배달 음식도 다회용기 반입만 허용할 방침이다. 플라스틱 숟가락과 나무젓가락을 대체하기 위해 전 직원에게 개인 수저를 사용토록 할 예정이다.

인천시는 고강도 쓰레기 감량 시책을 추진해 시청 하루 평균 쓰레기를 현재 325kg에서 2025년 225kg으로 5년 안에 약 30% 줄이겠다는 목표도 세웠다.

인천시청 일회용품 반입금지 안내 [촬영 강종구,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시가 이처럼 쓰레기 감량 시책을 펼치는 것은 2025년 쓰레기 매립지 사용 종료 등 친환경 자원순환 정책을 선도하기 위해서다.

인천 서구에는 서울·인천·경기 쓰레기를 함께 직매립하는 수도권매립지가 1992년 개장 이후 30년 가까이 운영되고 있다.

인천시는 2025년 수도권매립지 사용 종료를 목표로 쓰레기 감축, 재활용률 제고, 친환경 매립 등 각종 시책을 추진 중이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우리 인천시가 먼저 쓰레기를 줄이지 않으면서 무조건 쓰레기 매립지 사용 종료를 주장할 순 없는 일"이라며 "공공부문부터 솔선수범하며 친환경 자원순환 정책 대전환이 성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inyon@yna.co.kr

☞ '장애인 강원래 돌보느라 고생…' 김송에 악성 메시지
☞ 왕실 며느리도 봉쇄 중 애들 돌보느라 "진 빠져"
☞ 도경완 아나운서 사표 수리…KBS 떠난다
☞ 자랑 과했나? 여친 '셀카' 때문에 조사받는 호날두
☞ 손흥민과 토트넘서 한솥밥 조소현…누구?
☞ '북한에 원전 추진?' 산업부 삭제파일목록서 나왔다
☞ 짜장라면만 조금 먹은 아이…가방서 7시간 굶다 질식
☞ 박은석, 반려동물 파양 논란 이어 위자료 소송까지
☞ 제자들 성학대하고 정신병자 행세한 여교사 법정에
☞ 조국 딸 중앙의료원 인턴탈락…가정의학과의사회 "면허정지해야"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pyright© 연합뉴스. 무단전재 -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