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내일 아침까지 다소 추워..중서부·경북 한때 눈

YTN 입력 2021. 1. 29. 19:04 수정 2021. 1. 29. 19:48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앵커]

오늘 추워진 날씨에 방한용품으로 중무장한 분들이 많은데요.

하지만 많은 분들이 놓치는 부분이 있다고 합니다.

김수현 캐스터와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김수현 캐스터

평소 추위 대비를 놓치는 부분이 있다고요?

[캐스터]

네 상대적으로 많은 분들이 발에 대해서 신경을 쓰지 못하고,

평소에 신던 양말이나 신발을 신는 경우가 많은데요.

건강을 해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장시간 추위 노출이 되면 발도 통증이 생기게 되고,

지속적으로 노출이 되면 배꼽 아래 부위에 냉증을 초래해, 두통이나, 어지럼증, 무릎 시림이나, 다리 부종이 나타날 수도 있습니다.

또한 발이 긴장과 수축상태를 유지하며 발바닥과 발목에 악영향을 끼치는데요.

이에 따라 무릎과 허리까지도 무리를 줄 수 있습니다.

따라서 날이 추워졌을 때는 두꺼운 양말을 신고, 따뜻하게 발을 감싸고, 충격 완화 기능이 있는 신발을 선택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오늘 만큼은 아니지만 내일 아침도 다소 춥습니다.

서울 아침 기온이 -5도, 체감 온도는 -9도까지 떨어지겠고,

추위 속에 중서부와 경북 북부에는 새벽부터 오전 사이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반면 한낮에는 6도까지 오르는 등 오늘보다 10도 이상 높아지며 온화함이 감돌겠습니다.

예상되는 눈의 양은 강원 산간에 최고 7cm, 중서부와 경북 북부에는 1~5cm가 되겠습니다.

날씨 포커스였습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