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혁신 111가지 실천전략..'세일즈포스'의 성공비결

이용건 입력 2021. 1. 29. 16:5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최고 혁신기업은 어떻게 만들어지는가 / 마크 베니오프 지음 / 한국CEO연구소 펴냄 / 2만2000원
조직 경영에서 '혁신'이란 개념은 꽤 오래전부터 화두였다. 수많은 경영자들이 기업 성공의 전제조건으로 꼽은 덕분에 이제 혁신이 성장의 핵심 요소임은 누구나 인지하고 있다.

필요성은 알지만 무엇이 혁신적인가를 고민하는 이들에게 세계 1위 고객관계관리(CRM) 소프트웨어 기업인 세일즈포스닷컴의 창업자이자 최고경영자(CEO) 마크 베니오프가 지침서를 남겼다.

그가 창립 10주년을 맞아 쓴 책 '최고 혁신기업은 어떻게 만들어지는가'는 빌린 아파트에서 혼자 시작한 세일즈포스닷컴이 시가총액 1790억달러(2020년 7월 기준)짜리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었던 비밀을 담고 있다. 마케팅, 영업, 기술, 재무, 리더십, 글로벌, 사회 공헌 등 10가지 핵심 전략부터 111가지 구체적인 실천 전략까지 이 책을 통해 모두 공유한다.

저자가 공개하는 경영 원칙들은 구체적이고 간결하다. '관행에 이의를 제기하고 전통을 거부해라' '고객에게 전부 줘라' '재무 분야에선 혁신을 버려라' 등 분야별 세부적인 원칙은 스타트업을 꿈꾸는 이들에게 많은 영감을 준다.

조직 내 소수 의견에 귀를 기울이고, 끊임없이 도전하는 자세 또한 혁신기업이 되는 지름길이라고 저자는 말한다.

베니오프는 모든 전략·전술의 바탕에는 결국 사람이 있다는 사실을 강조한다. 그는 기업은 고객에게 할 수 있는 모든 서비를 제공하고 다양한 반응을 아이디어로 활용하며, 잠재 고객들의 말에 경청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직원들에겐 올바른 일을 주어 충성심을 높이고 피드백을 적극적으로 반영하며 채용에 망설임이 없어야 한다.

마지막으로 세일즈포스닷컴이 실천하고 있는 '1-1-1 자선 모델'(주식·제품·자산의 1%를 사회 환원)처럼 기업은 사회 환원을 DNA로 심고 기업 자산을 사회와 공유하며 직원들을 사회 공헌에 동참시켜야 한다.

이것이 '포브스'가 선정한 세계 100대 혁신기업 순위에서 네 번(2012~2014년, 2017년)이나 1위를 차지한 기업 CEO의 지론이다.

[이용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