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톡톡] 영하권 강추위·체감온도↓..내일 낮 영상권 회복

강주은 입력 2021. 1. 29. 11:24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어느덧 1월 마지막 주말을 앞두고 있습니다.

급격하게 떨어진 기온에 오늘 아침, 날씨가 많이 추워졌는데요.

추위도 추위지만, 태풍급 강풍에 각종 피해까지 발생하고 있습니다.

날씨가 왜 이렇게 요란스러울까요.

오늘은 규현의 '바람' 함께 하시죠.

매서운 한파에 온몸이 움츠려 듭니다.

SNS 살펴보니까요.

이분께서는 큰 추위가 다 지난줄 알았는데, 한파가 또 오네요.

감기 조심하세요라면서 당부의 말씀을 남겨 주셨습니다.

현재, 중부와 일부 남부 내륙을 중심으로는 한파 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현재 기온 서울은 영하 9.9도 보이고 있지만, 체감 추위는 훨씬 더 심하고요.

종일 영하권 추위가 기승을 부리는 만큼, 체온관리에 신경 쓰셔야겠습니다.

강풍 또한 주의가 필요한데요.

보시는 것처럼, 전국에는 강풍 특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낮에도 순간적으로 강한 바람이 부니까요.

주변에 날아갈 물건들은 없는지 잘 살펴 주셔야겠고요.

전 해상에는 풍랑특보도 내려진 가운데, 물결까지 높게 일겠습니다.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 하시길 바랍니다.

내일 낮부터는 따뜻한 서풍이 유입되면서 대부분 지역이 영상권 기온을 회복하겠고요.

내일 새벽부터 낮 사이에는 중부와 경북 내륙에 한때 눈이 내리겠습니다.

일요일 밤에는 수도권과 강원 영서, 제주에 비 소식이 있습니다.

지금까지 날씨톡톡이었습니다.

(강지수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TV.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