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오늘 강풍에 체감온도 '뚝'..충남·호남 눈

KBS 입력 2021. 1. 29. 10:01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태풍에 버금가는 바람이 쌩쌩 불며 날씨가 추워졌습니다.

전국에 강풍 경보와 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오늘 오후까지는 바람이 매우 거세게 불겠습니다.

찬 바람이 체감 온도를 끌어내리며 오늘 아침 강추위가 찾아왔습니다.

중부와 전북, 일부 경상도에 한파특보가 발효 중인데요.

한파 속에 전라도와 제주도에는 눈이 오는 곳이 있는데요.

충남 남부 서해안과 전라도의 눈은 오전 중에 끝나겠습니다.

오늘 그 밖의 지방은 맑은 날씨를 보이겠습니다.

강원 산지와 제주 산지, 해안가와 도서 지방에서는 순간적으로 초속 25미터가 넘는 돌풍이 몰아치겠습니다.

낮기온은 서울이 영하 4도, 춘천이 영하 3도 등 영하권에 맴돌겠는데요.

여기에 바람이 불어 체감 온도는 실제보다 더욱 낮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먼바다에서 최대 8미터까지 일겠습니다.

이번 한파는 길게 가진 않겠습니다.

주말인 내일 낮부터 따뜻한 서풍이 불어들며 전국의 기온이 영상으로 올라서겠습니다.

다만 내일은 새벽부터 낮 사이 서울 등 중서부 지방에 또 눈이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기상캐스터:이설아/그래픽:최유현

KBS

Copyright© KB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