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 트레저, 바비vs송민호→신체 비밀 최초 공개..'마이 트레저' 5행시는?('뮤플리')[종합]

이승훈 입력 2021. 1. 28. 22:44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OSEN=이승훈 기자] 그룹 트레저(최현석, 지훈, 요시, 준규, 마시호, 윤재혁, 아사히, 방예담, 도영, 하루토, 박정우, 소정환)가 '랜덤문답'에 떴다. 

28일 오후 'MUPLY 뮤플리'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비방 주의) 트레저의 ★신체 비밀★ 공개합니다 | 랜덤문답 | TREASURE 'MY TREASURE'"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뮤플리 랜덤문답' 트레저 준규는 "트레저는 랜덤문답 질문에 패스 없이 임할 것을 다짐하며 선서합니다"라며 솔직한 답변을 예고했다. 트레저 정우는 "솔직하게 다 답하고 가려고요"라고 덧붙이기도. 

첫 순서는 트레저 준규였다. 준규는 "라면 몇 개까지 먹을 수 있어요? 멤버들끼리 같이 먹으면 라최몇?"이라는 물음에 "저는 솔직히 2개다. 2~3개 정도 되는 것 같다. 멤버들 12명이 힘읋 합치면 20봉지 가능하다. 

다음 주자로 나선 트레저 정우는 "나만 아는 내 신체 점 위치"라는 질문이 나왔다. 정우는 "알 사람은 알 텐데 발바닥에 점이 있다"면서 "인증해"라는 트레저 멤버들의 말에 "뭐 인증을 해요"라면서도 "공개 안 하려고 했는데 최초 공개한다"고 발바닥을 보여줬다. 

이어 트레저 현석은 "더빙하면 진짜 잘 할 것 같다! 트레저 꿀 보이스 장착한 멤버는?"에 "하루토인 것 같다. 우리 팀에서 독보적이다. 내 생각에 트레저 꿀 보이스는 하루토라고 생각한다"며 하루토의 음색을 극찬했다. 

트레저 아사히는 '랜덤문답'에서 "빨대 구멍이 하나라고 생각? 두 개라고 생각?"라는 질문을 펼쳤다. 해당 질문이 나오자마자 트레저 멤버들도 의견이 분분했다. 이에 아사히는 "사람마다 다른 것 같다. 어려운 것 같다. 하나로 보일 수도 있고 두 개로 보일 수도 있다. 정할 수 없다"고 난감해했다. 

'뮤플리 랜덤문답' 예담은 "수록곡 '나랑 있자' 가사 ASMR 듣고 싶어요"라는 말에 감미로운 보이스를 뽐냈고, 트레저 정환은 "야자타임 1분 동안 GO"라는 질문이 나오자마자 "다 조용히 해봐. 내가 한 명을 지목해서 하고 싶었던 말을 해볼게. 준규 이리로 와. 너무 착한데 너~무 착해. 잘하고 있어. 사실 너한테 할 말이 아니었어. 한 명 지목해 와"라고 소리쳤다. 

트레저 하루토는 "이 둘 세상 중에 살고 싶은 세상은? 밝기가 100%인 세상 vs 밝기가 9인 세상"에서 후자를 선택했다. 특히 트레저 멤버들은 하루토가 "다 보이는 것보다 안 보이는 게 나은 것 같다"고 말하자 "하루토 자체가 빛나기 때문에 괜찮다"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어 트레저 지훈은 "밥 안 먹고 연습하기 Vs 잠 안 자고 연습하기" 중 '밥 안 먹고 연습하기'를 선택했다. 지훈은 "잠을 안 자는 건 미쳐버린다. 나쁜 생각이 많이 든다"고 고백했다. 

트레저 요시에게는 다소 난감한 질문이 나왔다. 같은 소속사 선배 가수인 바비와 송민호 중 한 명을 고르라고 한 것. 트레저 현석은 "이건 반칙이지. 내가 이거 나왔으면 울었다"고 고개를 저었다. 이에 요시는 "바비 선배님은 '쇼미 더 머니'를 중학교 때 보고 한국어 랩을 해야겠다고 느끼게 해주신 분이다. 송민호 선배님은 목소리가 멋있다"면서 결국 바비를 골랐다. 그러면서도 요시는 "민호형 바비형 모두 사랑해"라고 손하트를 그리며 송민호, 바비를 향해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뮤플리 랜덤문답' 트레저 마시호는 '마이 트레저'로 5행시를 하게 됐다. 마시호는 "마이 트레저, 이즈, 트레저 메이커에게, 레전드인, 저는 마시호입니다"라고 말했다. 

트레저 재혁은 "같이 지내면서 '얘는 어쩜 이러지?' 한 게 있다면?"이라는 질문을 받았다. 재혁은 단번에 정환을 지목했다. 트레저 재혁은 "정환은 레전드인게 부모님이 가끔 오셔서 숙소 청소를 해주신다. 그런데 일주일이 가는 걸 본 적이 없다. 정환이 방이 3~4일 있으면 바닥에 옷이 널부러져있다"고 폭로했다. 

트레저 도영은 태어나서 가장 행복했던 순간을 묻자 "한 번 뿐인 게 있다. 엄마 뱃속에서 처음 나와서 세상을 봤을 때"라고 대답했다. 하지만 멤버들이 또 다른 대답을 원하자 "하나 더 있다. 행복한 순간은 현재다. 다 사랑합니다"라며 멤버들과 팬들에게 손하트를 보냈다.

한편 트레저는 지난 12일 첫 번째 정규앨범 'THE FIRST STEP : TREASURE EFFECT'를 발매했다.

/seunghun@osen.co.kr

[사진] 'MUPLY 뮤플리' 유튜브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